백두넷
공지뉴스쇼핑비즈니스여행부동산출국건강결혼커뮤니티
02 그룹 백두넷뉴스中國硏究所글로벌 한민족센터在中한인/中韓비즈/한류
  백두넷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백두넷뉴스
中國硏究所
글로벌 한민족센터
在中한인/中韓비즈/한류
 백두넷뉴스 베스트 10
  美, 중국 유학생 비자심사 강화조치 관련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18-06-03 13:38     조회 : 115    
  트랙백 주소 : http://baekdunet.com/bbs/tb.php/02_1/6366
美, 중국 유학생 비자심사 강화조치 관련


2018.06.03



미국은 최근 들어 미래 첨단산업 분야에서 중국 굴기(倔起)를 막는 다양한 정책을 강화하고 있다. 
  
31일 로이터통신과 AP통신 보도에 따르면 미국 국무부는 로봇·항공·첨단제조업 등 특정분야, 이른바 중국 정부가 ‘중국 제조 2025’의 핵심 산업으로 지정, 육성하는 분야를 전공하는 중국 유학생의 미국 비자 기간을 1년으로 제한하는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러한 조치는 지난달 중국의 10대 핵심 산업 육성 프로젝트에 들어 있는 1300여 개 품목에 관세 부과 조치, 중국 통신장비 업체 ZTE가 향후 7년 동안 미국 기업과 거래 금지 및 중국 통신장비 1위 업체 화웨이의 미국 스마트폰 시장 진출 금지 조치에 이어 발표되었다. 


특히 미 상무부의 감독 대상 리스트에 오른 기업에서 연구원이나 관리자로 근무하는 중국인이 비자를 발급받고자 할 경우 특별 신원조회 절차를 거쳐야 하는데, 이 조치는 오는 11일부터 시행될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이 이 같은 조치에 대해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30일 정례브리핑을 통하여 공식적으로는 양국 관계 발전을 저해하는 조치라며 반발하고 있다. 마치 첨단 기술분야 중국인 연구원들을 산업 '스파이' 취급하는 정책으로 강한 불쾌감을 나타내고 있다. 
  
그간 미국 정부는 미국으로 유학 온 중국 학생에게 학업 기간을 고려해 비자 발급 시 최대 기간을 보장 해 주었고, 졸업 이후 대학원이나 연구기관에 들어갈 경우 관련 사실이 입증되면 미국 비자를 연장해주는 편의도 제공했다. 
  
하지만 이번 조치로 중국 학생들이 대학교 졸업 후 미국 비자체류(working visa)비자를 받거나 연장하는 것은 어려워질 것으로 보인다. 
  
미국이 첨단 산업 분야를 전공하는 중국인 유학생의 비자심사를 강화하기로 하자 중국이 표면적으로는 반발하고 있지만 내심으로는 미소 짓고 있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31일 보도했다.
  
중국은 연간 약 60만 명의 유학생이 해외유학지로 상당수가 미국을 선택한다. 이중 돌아오는 인력은 해마다 증가추세로 지난해의 경우, 48만 명으로 이는 전년 대비 11% 증가하였다. 

미국의 이번 비자 제한 조치로 중국 유학생들이 부득불 대부분 중국으로 귀국할 수밖에 없는데, 중국 정부는 제조 2025를 추진하면서 첨단 분야 고급인력이 절실한 실정이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자매지인 환구시보는 미국의 금번 조치에 대해 `얄팍한 이해타산`이라고 폄하 하였지만, 미국의 비자 제한 조치 소식이 전해진 지난 29일 중국 당국은 `2018년 천인계획`과 `2018년 만인계획`에 대한 모집 공고를 발표했다.
 
 천인계획은 2008년 12월 중국 공산당 중앙판공청이 발표한 `해외 고급 인재 유치계획`으로 2008~2016년 천인계획을 비롯한 기타 유치 프로그램 덕분에 귀국한 중국 인재는 6000명으로, 2012년 발표된 만인계획은 해외 기술 인재 1만명 유치를 목표로 하는 천인계획의 확장판이다.
  
그간 미국으로 유학 가는 학생들이 연구 조건과 생활 환경이 더 좋은 미국에 계속 남아 중국으로 귀환하지 않은 경우가 많았는데, 미국의 이번 비자제한 조치로 중국 유학생들이 더 많이 귀국할 것으로 예상된다.
 
NYT도 "미국 대학의 첨단 분야 연구 능력이 타격을 입을 것이고 중국계 인재들이 한꺼번에 중국으로 돌아가면 오히려 중국의 기술력이 급신장하는 부작용이 발생할 것"이라고 논평했다.


이번 미국의 중국 학생 비자제한 조치로 중국 유학생들이 대거 귀국(해귀파:海歸派ㆍ하이구이파이)해 제조 2025의 산업역군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설득력을 얻고 있다. 


게시물 2,028건
중국, 북한에 6자회담 복귀 권유 가능성도, 세번째 북중 정상회담 촉각
중국, 북한에 6자회담 복귀 권유 가능성도, 세번째 북중 정상회담 촉각 2018.06.20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이례적으로 석달사이에 3번째 중국을 방문한 가운데, 김정은 위원장의 이번 방중으로 한반도&…
2018-06-20
‘띵동! 로봇 배달 왔습니다’ 징둥 베이징 도심서 로봇 배송
‘띵동! 로봇 배달 왔습니다’ 징둥 베이징 도심서 로봇 배송 도심 내 운영은 ‘최초’ 작년 캠퍼스에서 시범 운영배달 로봇 양산 위해 창사에 ‘무인차’ 본부 설립2018.06.20 중국 대표&…
2018-06-20
"시진핑, 미국과 무역전쟁 직진…관세 다음은 '투자 금지'"
"시진핑, 미국과 무역전쟁 직진…관세 다음은 '투자 금지'""중국, 미국보다 무역전쟁 오래 견딜 수 있다고 인식""미-중 양국 관계 따라 달라져…다음 몇 주 중요할 것"2018.06.20 도널드 트럼프 대통…
2018-06-20
미국 보호주의 자기 발등 찍는 행위, 중국 전문가 분석
미국 보호주의 자기 발등 찍는 행위, 중국 전문가 분석2018-06-20중국 보복관세 맞불, 미국 피해가 더 클 것 무역전쟁에도 불구하고 개혁개방 지속해야중미 무역전쟁이 재점화한 가운데, 중국 …
2018-06-20
중국 "월드컵도 SNS로", 25조원 시장 민물가재 러시아 월드컵 특수 가세
바이두, 소후닷컴 등 중국 대형 인터넷 포탈과 웨이보, 위챗 등 주요 SNS에 등장한 인기 검색어 및 신조어를 통해 이번 한 주동안 14억 명 중국인들 사이에 화제를 불러일으킨 …
2018-06-18
북미정상회담 손익 계산서 따져보니..최후의 승자는?
북미정상회담 손익 계산서 따져보니..최후의 승자는?'세기의 회담'으로 불린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1라운드가 막을 내렸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5시간여의 회담 끝에 …
2018-06-18
러시아 월드컵으로 보는 '중국 스마트폰 굴기'
중국 비보, 러시아 월드컵 공식 스폰서…스마트폰 제조사 중 유일 중국·동남아 중심 성장한 업체로 월드컵 통해 글로벌 업체 도약 의지 경기장 광고판 '비보 넥스'…완전 베젤리스 등 혁신의 …
2018-06-18
빅데이터 마케팅 전략 성공한 중국 '루이싱' 커피
 '파란 사슴' 마크의  루이싱(瑞幸, luckin) 커피가 4개월 만에 130만 회 다운받으며 중국 커피시장의 다크호스로 떠오르고 있다.  루이싱 커피 창시자는 올 1월 10억 위안의 자본금…
2018-06-18
중국 도시화, 질적 발전 단계로 이동
개혁개방 이후 30여 년 간 고도성장을 이어온 중국이 인구고령화, 생산요소가격 상승 등으로 기존 노동 및 자본 투입 방식의 고성장세 유지가 불가능해지면서 산업구조 전환과 더불어 도시화를&…
2018-06-18
중국의 커피시장, 두자리수 성장 지속
주 소비층인 20~30대의 젊은 연령층이 근무 스트레스 및 잦은 밤샘으로 인해 커피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는데, 통계에 따르면, 현재 중국의 젊은 연령대 중심의 중산층이 1억 명을…
2018-06-18
광저우 후이저우, 한국 기업 투자 증가
광저우 후이저우, 한국 기업 투자 증가 2018.06.10 중국 광저우 후이저우시(惠州)에 한국 기업의 투자가 늘어나고 있다고 중궈신원왕(中國新聞網)이 6일 보도했다.광저우 후이시정부의 자료에 따르면, 삼성·LG …
2018-06-10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 2개월 연속 상승추세, 미국의 통상압력 가중 전망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 2개월 연속 상승추세, 미국의 통상압력 가중 전망2018.06.10미국이 막대한 대중 무역적자를 줄이고자 중국에 대한 통상 압력을 강화하는 가운데 5월 중국의 대미 무역흑자 …
2018-06-10
바퀴벌레로 약품개발에 쓰레기 처리까지,중국 유망산업으로 부상
바퀴벌레로 약품개발에 쓰레기 처리까지,중국 유망산업으로 부상2018-06-10 모든 사람이 혐오하는 해충의 대명사 바퀴벌레. 중국에서는 바퀴벌레를 응용한 약품 및 음식물 쓰레기 처리업체 등 이색 기업이…
2018-06-10
중국 전기차 시장 성장에 글로벌 브랜드 앞다퉈 투자 확대
중국 전기차 시장 성장에 글로벌 브랜드 앞다퉈 투자 확대 2018.06.10 중국 자동차 시장 개방 확대와 친환경차 시장 성장에 맞춰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들의 중국 시장 전략 강화가 이어지…
2018-06-10
2018년 세계대학평가: 싱가포르 및 중국 유명 대학 상승세
2018년 세계대학평가: 싱가포르 및 중국 유명 대학 상승세 2018.06.010영국의 대학평가 기관 QS가 7일 발표한 ‘2018 세계대학평가'에서 싱가포르와 중국 대학들은 무섭게 치고 올라 가면서 세계&nbs…
2018-06-10
12345678910 
회사소개    사업제휴    문의안내    업체등록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