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넷
공지뉴스쇼핑비즈니스여행부동산출국건강결혼커뮤니티
02 그룹 백두넷뉴스中國硏究所글로벌 한민족센터在中한인/中韓비즈/한류
  백두넷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백두넷뉴스
中國硏究所
글로벌 한민족센터
在中한인/中韓비즈/한류
 中國硏究所 베스트 10
   
  중국, 공해와의 전쟁...철강 생산 규제·전기차 보급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18-07-06 13:42     조회 : 34    
  트랙백 주소 : http://baekdunet.com/bbs/tb.php/02_2/3289
중국, 공해와의 전쟁...철강 생산 규제·전기차 보급


2018.07.06


공해와 전쟁 중인 중국이 구체적인 액션플랜을 내놨다.
중국이 석탄 소비량과 철강, 코크스 생산량을 대폭 줄이는 방안을 골자로 한 2018-2020 환경오염대책을 발표했다고 로이터통신이 4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올해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공해와의 전쟁"을 선포한지 5년째다. 중국 정부는 1978년 개혁개방 후 급속도로 오염된 환경을 원 상태로 되돌리겠다는 목표 하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약조했다. 

중국 정부가 지난 3일 새로이 내놓은 환경오염 규제방안에 따르면 공해 대응 지역은 중국 전역 82개 도시로 확대된다.

환경오염 문제를 해결할 '열쇠'를 쥔 주요 산업도시에 대한 단속은 한층 강화된다. 주요 석탄 생산지인 중국 동부 산시성(山西省)과 중서부 산시성(陝西省) 등은 요주의 목록에 올랐고, 중부 산업도시 허난성(河南省)을 비롯해 안후이성(安徽省), 저장성(浙江省), 장쑤성(江蘇省), 상하이(上海) 인근지 등 양쯔강 삼각지역 역시 환경규제 대상지로 언급됐다.  

정부는 2020년까지 석탄 소비량을 2016년 대비 베이징(北京), 톈진(天津), 허베이성(河北省), 허난성(河南省), 산둥성(山東省) 등 지역에서 10%, 양쯔강 삼각지역에서 5% 감축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2020년까지 이들 지역에서 철강, 코크스 및 1차 알류미늄 생산 라인을 증설하는 일도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최대 철강 생산지인 허베이성의 철강 생산량에도 제약이 걸린다. 정부 발표대로라면 허베이성 철강 생산량은 2013년 2억8600만톤(t)에서 2020년엔 2억톤(t)까지 줄어든다. 

중국 정부는 이외 산발적으로 흩어진 추가 오염원들까지 모두 잡겠다는 계획이다. 정부 방침을 위반하는 회사엔 물과 전기, 원자재 공급을 중단하는 강수도 뒀다.

동시에 차량 가스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2020년까지 전기 자동차를 매년 200만대 생산 및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회사소개    사업제휴    문의안내    업체등록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