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넷
공지뉴스쇼핑비즈니스여행부동산출국건강결혼커뮤니티
10 그룹 벼륙시장CEO노트인생노트한인도우미협력매체구인구직지식창
  백두넷 LOGIN
  
  
  ID저장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벼륙시장
CEO노트
인생노트
한인도우미
협력매체
구인구직
지식창
 인생노트 베스트 10
   
  大器晩成큰 그릇은 더디게 만들어진다.
  글쓴이 : 관리자     날짜 : 17-07-30 15:19     조회 : 826    
  트랙백 주소 : http://baekdunet.com/bbs/tb.php/10_2/257

 
큰 그릇은 더디게 만들어진다.
大器晩成(대기만성)

 이 유명한 사자성어는 『도덕경』의 다음 대목에서 나왔다. “가장 큰 네모에는 모서리가 없고, 가장 큰 그릇은 더디게 만들어지며(만들어지지 않고), 가장 큰 소리는 들리지 않고, 가장 큰 형상은 형태가 없다.”(大方無隅, 大器晚成, 大音希聲, 大象無形) 

동한 말, 최염(崔琰)은 원소(袁紹)와 조조(曹操)의 문객을 지냈다.
 조조 밑에서 상서 벼슬을 하고 있을 때 조조는 큰아들 대신 작은아들 조식(曹植)을 후계자로 삼고자 했다. 
최염은 강력하게 반대했다. 사실 조식은 최염의 조카사위였지만 최염은 사사로움에 치우치지 않았다. 

그런 최염에게는 최림(崔林)이란 사촌동생이 있었다. 최림은 젊었을 때 별다른 두각을 나타내지 못해 사람들로부터 무시를 당했다. 
하지만 최염은 그를 몹시 아끼면서 “재능이 큰 사람은 시간이 걸려야 그릇이 될 수 있다.
 최림은 장차 큰 그릇이 될 것이다.”고 했고, 최림은 훗날 조정에 크게 중용되었다. 

『도덕경』의 ‘대기만성’(大器晩成)이 가리키는 의미는 ‘큰 그릇은 만들어지지 않는다.’에 가깝지만 현실에서는 큰일을 할 인재는 비교적 늦게 성취한다는 것을 비유하는 성어로 정착되어 있다. 

일찍 피어 일찍 시드는 꽃보다 다소 더디게 피더라도 오래 피어 있는 꽃이 많은 세상이 좋은 세상이 아닐까? 

   

회사소개    사업제휴    문의안내    업체등록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