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기업인으로 성장해 고향건설에 한몫 하는 녀성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4-29 16:57 조회 :312회

본문

기업인으로 성장해 고향건설에 한몫 하는 녀성        

2019.04.29 

45601cd9d17b80395e21f0c1ef1db98c_1556524
          

        수화시 산만부흠채석장 박상옥 공장장

 

  (흑룡강신문=하얼빈) 채복숙 기자= 지난해 12월 9일, 중국 걸출한 녀성기업가 친목회, 북경녀성·아동발달재단, 북경백걸(百杰)녀성창업서비스센터에서 공동 주최하고 ‘중국녀성’잡지사에서 협력한 ‘2018 중국 백명 걸출한 녀성창업인물’ 시상식이 북경에서 열렸다. 이날 수상자들 중에는 흑룡강성 수화시 조선족 녀성 박상옥(50)씨도 포함되여 있었다.

 

  박상옥씨는 경안현 산만부흠채석장(山湾富鑫采石厂) 공장장이며, 수화시 민주건국회 회원, 수화시정치협상회 제3기, 제4기 상무위원, 수화시녀성기업가상회 부회장, 수화시 북림구 조선족경제무역촉진회 회장, 수화시 북림구 공상업련합회 부주석, 경안현 평안진정부 녀성련합회 부주석이다.

 

 1989년 사범학교를 졸업한 박상옥씨는 수화시 북림구 모 국영단위에서 4년간 일하다가 무급여 휴직하고 상업계에 몸을 던졌다.

 

  “생활을 개선하기 위한것도 있었지만 넓은 바깥세상에 나가보고 싶은 마음도 있었습니다.” 박상옥씨는 이같이 당시의 심정을 토로했다.

 

  처음 그녀는 진황도에 가 급수설비 공장을 꾸렸다. 공장의 경기가 괜찮았지만 2년만에 그녀는 급수설비공장을 접었다. 경쟁이 큰것도 원인이였지만 당시 급수설비공장은 기술함량이 낮아 발전 잠재력이 없다고 생각했던것이다. 그뒤로는 할빈공업대학 전자의기공장과 공동경영의 방식으로 공장을 꾸렸는데, 박상옥씨는 영업직을 맡고 전국 각지로 뛰여다녔다. 그때의 어려움은 더 말할것도 없었다. 풍찬로숙하는건 물론 연고없이 멸시와 랭대를 받기도 했다. 그녀는 비굴하지도 오만하지도 않았지만 집요하게 고객들의 마음을 얻기에 노력했다. 결과 한명 또 한명의 고객들을 감동시킬수 있었다.

 

  2004년, 가정을 돌보기 위해 수화시로 돌아온 박상옥씨는 현지에서 무역회사를 꾸렸는데 주로 도자기, Pvc재료 등을 경영했다. 그러다가 2007년부터 채석장 사업에 자금을 투입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채석장 사업은 결코 만만하게 할수 있는 일이 아니였다. 경험전무한 그녀에게 있어서 산너머 산이였다. 그러나 쉽게 물러설 그녀가 아니였다. 선배 동업자들에게 허심하게 가르침을 청하는 한편 ‘신용을 근본으로 하고 성실하게 고객을 대하며 량질 서비스를 제공해 윈윈한다’는 경영리념과 엄청난 담력로 사업을 확장해나갔다.

 

  현재 이 채석장은 수화시에서 손꼽히는 기업으로 되였다. 그동안 채석장은 연인수로 1000여명의 취업문제를 해결했으며 루계 300여만원의 세금을 납부했다.

 

  “차를 타고 저희 채석장 석재로 건설된 도로에서 달릴 때면 저도모르게 자부심이 생깁니다.” 그녀는 이렇게 말한다.

 

  2009년 박상옥씨는 수화시녀성련합회 ‘3.8붉은기수’칭호를 획득, 2012년에는 국무원의 ‘전국취업·창업우수개인’ 영예칭호를 획득했다. 2013년에는 수화시정부로부터 ‘전민창업스타’로 평의되였으며, 2014년에는 민주건국회 수화시위 ‘우수회원’으로, 2015년에는 수화시정부로부터 ‘우수정협위원’으로 평의되였다. 2017년에는 ‘수화시10대 걸출한 녀성’, ‘3.8붉은기수’로, 2018년에는 수화시녀성련합회로부터 ‘녀성건업모범(巾帼建业标兵)’으로 평의되였다.

 

  박상옥씨는 기업인으로서 사회적 기여를 하는것도 잊지 않았다. 2008년부터 2012년까지 그녀는 부모를 잃은 대학생이 학업을 완성하도록 꼬박 4년간 경제적 지원을 해왔다. 그외 재해구에 의연금을 내는건 물론, 해마다 조선족로인협회에 2000원씩 기부해왔다. 또한 수화시녀성기업가협회에서 조직하는 각종 기부활동과 빈곤구제활동에 적극 참여했으며 민주건국회 수화시 기업가지부의 회원들을 이끌고 아동복리원에 우유, 문구 등을 기부하기도 했다. 그리고 가정경제형편이 어려운 수화11중의 학생이 학업을 완성하도록 도왔다. 그외 기업이 소재한 마을에서 해마다 파종계절이 되면 촌민 호당 1000원씩 농사보조비를 지급해 촌민들의 호평을 받았다

조선족사회 목록

환갑에 세계 6대 마라톤대회 정복한 조선족 제1인 새글

환갑에 세계 6대 마라톤대회 정복한 조선족 제1인 2019.10.20 올해 4월 15일 중국 흑룡강성 목릉 출신의 조선족 전일(61세)씨가 영국 런던국제마라톤대회에서 4시간 1분 45초의 성적으로 종점을 통과했다. ​이로써 전씨는 2017년 9월 베를린에서 첫 메이저대회 참가를 시작…

2019-10-20
불모지에 벼농사의 새 력사를 쓰다

불모지에 벼농사의 새 력사를 쓰다 2019.09.30 잡초가 무성하던 허허벌판에 논이 생기고 벼농사가 시작되여 쌀이 쏟아져나오기까지는 조선족 선대들의 피와 땀이 슴배여 있다. 90년대말까지 현급이상 농업기술보급소, 농업연구소, 농업과학원, 농업대학 등에서 벼연구에 종사한 조…

2019-09-30
상하이 조선족 의사들 조선족 노인에 의료봉사활동 진행

상하이 조선족 의사들 조선족 노인에 의료봉사활동 진행2019.09.24 “오래오래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 ​중국조선족과학기술자협회 상하이지회 산하 의학전문위원회(주임 허문섭)에서 상하이조선족 중노년 분들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의료자문, 봉사활동을 펼쳤다. 지난 22일 100여 명이 …

2019-09-24
중국조선족사회단체의 모델 범례를 제시해

중국조선족사회단체의 모델 범례를 제시해2019.09.17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박만선 회장​​​▲ 박만선 회장​[서울=동북아신문]대련의 중국조선족의 주요한 집거구이다. 대련의 특수한 지리적, 경제무역적 위치 및 현대에 이르러 산업적 개발은 그 주되는 원인이 되겠다. ​20세기 초, …

2019-09-17
조선족 최고의 교사상 '설봉교사상' 시상식…

조선족 최고의 교사상 '설봉교사상' 시상식 열려 2019.09.11일 09:31   민족교육…

2019-09-11
조선족 한국행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아 인기글

조선족 한국행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아조국, 고국에 감사한 마음 가지는게 응당 의학상에서 한 민족이 어느 나라에서 50여년 이상 정착해 있으면 그 나라의 정치, 경제, 문화 등 제반 요소에 의해 유전자가 변이할 수 있다는 설이 있다. 이 설이 설립된다면 조선민족은 중국 땅에서 유전인자…

2019-09-05
“일대일로”건설과 조선족사회 발전에 대한 사고

“일대일로”건설과 조선족사회 발전에 대한 사고 2019.08.29 “일대일로”건설의 의의와 협력령역 2013년 9월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습근평 총서기는 여러차례에 걸쳐 “일대일로”에 관한 중요한 연설을 발표했다. 중앙문헌출판사가 2018년 12월에 출판한 《습근평이 “일대일로…

2019-08-29
흑룡강 출신 조선족 김춘명 참모장‘가장 아름다운 분투자’ 후… 인기글

흑룡강 출신 조선족 김춘명 참모장‘가장 아름다운 분투자’ 후보자로 2019.08.21​​ 8월 5일, 중화인민공화국 창립 70돐을 경축하기 위한 ‘가장 아름다운 분투자’ 학습 선전 활동이 온라인 투표를 마감했다.   200명 후보자중 료녕성이 20명을 차지했다. 그중 김춘명…

2019-08-21
만리장성 이남의 유일한 중국 조선족마을 인기글

만리장성 이남의 유일한 중국 조선족마을, 북대하조선족촌에 가다 2019.08.16 지난 7월 중순, 기자는 월드옥타 삼하지회 소속 조선족 경제인들의 봉사활동을 동행 취재하면서 만리장성 이남의 유일한 조선족마을로 불리는 북대하신구 조선족마을을 다녀왔다. 중국 하북성 진황도에 있는 이 마…

2019-08-16
끊임없는 혁신 개발은 발전의 동력이다 인기글

끊임없는 혁신 개발은 발전의 동력이다 2019.08.09   대경안서달과학기술개발유한회사 최일화사장 인터뷰 “기술혁신은 영원한 주제이다. 오늘날 앞선 기술이 래일에도 앞섰다고 할 수는 없다. 끊임 없이 새로운 제품…

2019-08-09
한자어를 어원으로 하는 순우리말 103가지 인기글

한자어를 어원으로 하는 순우리말 103가지 가게 임시로 자그마하게 지어 물건을 팔던 집을 가가(假家)라고 했는데, 오늘날 ‘가게’로 발음이 바뀌었다. 가난 ‘어려울 간(艱)’과 ‘어려울 난(難)’을 합친 한자어 간난(艱難)인데, ‘가난’으로 발음이 바뀌었다. 가지 채소인 ‘가지’…

2019-08-07
조선족, 이상한 한국 때리기 인기글

▲ 김정룡: 중국동포사회문제연구소 소장, 중국동포타운신문 주간. 다가치포럼 운영위원장. 칼럼집/소설집 다수 출간 불과 30년 전까지만 해도 많은 조선족이 남조선에 갈 수 있다는 것은 꿈도 꾸지 못했다. 그토록 너무도 굳게 닫쳐 있어 좀처럼 열리지 않을…

2019-07-28
신뢰를 바탕으로 봉사와 섬김을 실천하다 인기글

신뢰를 바탕으로 봉사와 섬김을 실천하다 2019.07.16​ 북경교육문화호텔 전룡태 리사장.   (흑룡강신문=하얼빈) 북경의 코리아타운으로 불리우는 번화한 거리 왕징(望京)에 가면 북경교육문화호텔이라는 고층건물이 버젓하게 자리 잡고 있다. 이 호텔의 관리자가 바로 전룡…

2019-07-16
중국동포 변강 가수, 세 번째 앨범 출반 기념식 갖는다 인기글

중국동포 변강 가수, 세 번째 앨범 출반 기념식 갖는다2019.07.08​중국동포가수 변강(68년생, 본명 변영삼)이 최근 서울에서 가요 '이별 이별 이별이'와 '짜릿한 사랑'을 대표곡으로 한 그의 세 번째 앨범을 내고 오는 7월 9일 오전 10시 3…

2019-07-08
한국에서 잘 나가는 조선족 여성들 인기글

중국 조선족 출신인 신선영(59)씨는 경기 광주시에서 만두 공장, 유통업체, 할인마트를 운영하고 있다. 경기도 수원에는 중국 동포 노인 등을 지원하는 '다문화가족지원연합회' 사무실도 운영 중이다. 경기도 성남에는 이 단체가 운영하는 노인정도 있다. 챙겨야 할 곳이 …

2019-06-24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