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설연휴 700만 유커 해외로, 한국은 선호국 순위권 밖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2-07 13:23 조회 :208회 댓글 :0건

본문

설연휴 700만 유커 해외로, 한국은 선호국 순위권 밖

한국 사랑 옛말, 온천 스키 타러 일본으로 

 

 

 이미래 기자 = 중국의 민족 대명절 춘제(春節, 음력 정월 초하루, 설) 연휴에 700만 명의 유커(游客, 중국 관광객)가 출국할 전망인 가운데 주요 여행 선호 국가에서 한국이 10위권 안에도 못들었다.  

0496d65e5945a51180d0996a9fb0d3da_1549513

최근 중국 대표 온라인여행사 씨트립(Ctrip, 攜程)의 ‘비자 서비스 센터’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춘제 설 연휴 기간 약 700만 명의 중국인이 76개 국가로 여행을 떠날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춘제 연휴는 2월 4일부터 10일까지로 연휴 중에는 매년 수억 명이 고향으로 이동한다.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설 연휴 기간 중국인의 최대 선호 해외 여행지는 일본이다.

온라인 여행사 뤄마마(驢媽媽)는 동경 5박6일, 오사카 자유여행 등 상품이 모두 매진됐다고 설명했다. 일본 엔화 강세와 국제관광여객세(외국인에게 도입되는 출국세, 1000엔 약 1만원) 조치로 여행 업황이 둔화될 것이라는 기존 예측과 정반대의 결과다.

일본의 뒤를 이어 태국 싱가포르 미국 말레이시아 등이 선호 여행국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은 예년의 경우 1~3위 상위권에 포함됐으나 이번 조사에서는 TOP10 순위에 아예 들지 못했다.

 

중국 매체 중궈왕(中國網)은 “비자 발급 편의성이 순위에 큰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최근 일본은 유커의 비자발급 요건을 완화 시켰다. 이로써 최근 3년간 2번 이상 일본 개인 여행을 간 적 있는 유커는 3년 복수 비자 신청 시 재정증명서 등을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해당 조치는 2019년 1월 4일부터 발효됐다. 

뿐만 아니라 태국 정부도 지난해 12월부터 실시해온 비자발급 수수료 면제 조치 시행 기간을 기존 2019년 1월 13일에서 4월 30일로 연장했다.

 해당 조치는 지난해 아시아 유럽 지역 21개국 관광객을 대상으로 실시됐지만 이번 기간연장에는 중국 관광객만 포함됐다. 

다가오는 춘제 연휴 대목을 겨냥한 것으로 해석된다. 

베트남(7위)은 중국 관광객을 대상으로 도착비자(현지에 도착해 발급받는 비자)를 발급하고 있다. 

중궈왕은 “올해는 특히 탄자니아 짐바브웨 등 아프리카 국가와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남미 국가 비자 신청 수가 눈에 띄게 늘었다”고 덧붙였다. 

 0496d65e5945a51180d0996a9fb0d3da_1549513 

전년 대비 비자 발급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국가는 핀란드(167%)였다. 그 뒤를 같은 유럽 국가인 체코(151%)가 이었다. 

한국 비자 발급을 신청한 유커의 수는 전년 대비 94% 증가했다.

춘제 연휴 기간 유커가 가장 선호하는 중국 국내 여행지는 싼야(三亞) 쿤밍(昆明) 베이징 하얼빈(哈爾濱) 샤먼(廈門) 순이었다. 

보고서는 “상위 10위 안에서 얼음축제(冰燈節, 빙등제)가 열리는 하얼빈과 스키 썰매 등으로 유명한 창춘(長春) 그리고 수도 베이징을 제외한 나머지 도시 모두 남쪽 지역이다”며 “추위를 피해 따뜻한 남쪽으로 여행 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0496d65e5945a51180d0996a9fb0d3da_1549513 

한편 씨트립은 “예년보다 2선 도시의 비자 신청 수가 많이 증가했다”며 “소비 잠재력이 충분하다”고 설명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핫이슈 목록

핫이슈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00 한·중·일 외교장관 회담, 중국 외교가가 보는 관전 포인트 새글 백두넷 08-21 4
2299 중국 관영매체 "미국 대만에 전투기 판매, 농산물 수입축소로… 새글 백두넷 08-21 6
2298 미국 재무부 전 장관 “중국 환율조작국 지정은 이치에 맞지 … 관리자 08-10 49
2297 장이머우 감독 근황, 신개념 공연 연출 몰두 관리자 08-09 49
2296 미국 중거리 미사일 배치하면 엄중한 후과, 중국 한국에 경고 관리자 08-09 48
2295 무역전쟁에서 환율전쟁으로...'G2 전쟁'… 관리자 08-09 54
2294 中, 내달 미국 추가관세에 반격...^국유기업 美 농산물 수… 관리자 08-09 60
2293 '중국특색사회주의 건설 성과 사진전' 평양… 인기글 관리자 08-07 154
2292 궁리가 배구장에 간 까닭은? , ‘여자배구 신화’ 그려내려 관리자 08-02 62
2291 WTO 개도국지위 놓고 공방, 무역협상 미중 치열한 기싸움 관리자 08-02 55
2290 우리 한민족은 잊지 않고 힘 길러 되갚아 주는 것이 복수다. 인기글 관리자 07-27 235
2289 전국 첫 5G 스마트 사회 커뮤니티, 북경 해전구에 출범 인기글 관리자 07-26 137
2288 이중적인 日 정부...中 징용 피해 수차례 배상, 韓에는 경… 인기글 관리자 07-21 448
2287 중국 외교부, 對타이완 무기 판매 美기업 제재…“말에는 신용… 관리자 07-16 97
2286 이발사로 변신한 유덕화, MC 머리 손질하며 기량 뽐내 인기글 관리자 07-08 157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