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2019 중국양회] 달라진 분위기, 정책 전환 예감 5대 변화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3-10 17:56 조회 :135회

본문

[2019 중국양회] 달라진 분위기, 정책 전환 예감 5대 변화 

국유 기업보다는 민간 기업 살리기에 역점

강한 중국 내세우기 보다 저자세로 내실 키우기 전환 

2019.03.10

0c73872ad56a428493232f91cb8bc4d3_1552208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집권한 이후 여섯 번째 열리는 올해 양회에서는 예년 행사 때와 다른 모습이 여러 각도에서 포착되고 있다. 미소가 사라진 시 주석의 심각한 표정과 염색하지 않은 흰머리, 강한 중국을 부각하는 자신감 대신 자세를 낮추는 모습 등 다수의 매체들이 달라진 양회 분위기를 전하고 있다. 

국가 정책에서도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국유기업 개혁보다 민영기업 지원 우선, 중국제조 2025 언급 회피, 중앙 정부 재정 지원 강화, 무역전에 강경한 입장 견지 등이 대표적이다.  

◆ 재정지출 '화력' 강화, 신용대출 증가는 경계

올해 양회에서 중국은 재정지출 확대를 통한 경제지원 강화라는 메시지를 강하게 전달하고 있다. 재정지출 확대는 경제 활성화라는 목적외에도, 중국 정부가 경제 성장 과정에서 신용대출이 급증하는 부작용을 철저하게 방지할 것임을 의미하는 것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올해 정부공작보고에서 제시한 재정 적자율은 지난해 보다 0.2% 포인트 늘어난 2.8%로 제시했다. 리커창 총리도 "물을 쏟아붓듯이 자금을 방출하는 정책은 없다"라고 선을 그은 바 있다. 그러나 경제지표가 악화하고 성장 둔화가 두드러지고 있는 상황이어서 정부의 재정 적자 규모가 지난해처럼 목표치를 상회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경제학자들은 전망하고 있다.

양회에서 발표된 2019년 감세 규모만 2조 위안에 이르기 때문이다. 류쿤(劉昆) 재정부 부장(장관급)은 7일 실제 감세 규모는 이 보다 더욱 많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모건스탠리도 중국 정부의 재정완화 규모가 적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스탠다드차타드 은행은 중국 정부의 재정 확대가 중국 국내총생산(GDP)의 2% 해당하는 규모의 경제 촉진 효과를 낼 것으로 전망했다. 

◆ 국유 기업보다는 민간 기업 살리기에 역점 

중국 정부가 양회에서 밝힌 경제 활성화 조치 가운데 단연 눈길을 끄는 대목은 민간기업 지원 내용이다. 

모건스탠리는 중국의 부가가치세율 인하로 약 8000억 위안 규모의 절세 효과가 나타나고, 이는 기업의 수익성 개선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했다. 

리커창 총리는 이번 정부공작보고에서 특정 국유금융기관과 중앙정부 국유기업이 중앙정부에 납부할 금액이 늘어나야 한다고 밝힌 것도 민간 기업 지원을 위한 실탄 마련의 조치로 풀이된다. 

국유기업의 혼합소유제 등 국유기업 개혁에 초점을 맞췄던 지난해와 확연히 달라진 기조다.

취훙빈(屈宏斌) HSBC 수석 중국 경제학자는 "이번 중국의 통화 완화와 재정 지출 정책은 민영 부문 지원에 역점을 둔 것이다. 레버리지 비중이 높은 부동산과 국유 부문은 역점 지원 대상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 사라진 '중국제조 2025', 기술력 자랑하지 않고 은밀하게 키운다

양회 개막 후 중국은 두 건의 경제계획 보고서를 발표했다. 모두 103페이지에 이르는 보고서 어디에도 '중국제조 2025'의 표현은 들어있지 않았다. 이 표현이 2018년 정부공작보고서에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했던 것과 비교되는 대목이다. 

중국 정부는 자국의 기술력 강화를 과시하는 '중국제조 2025'가 미국과의 무역 충돌을 야기한 도화선이 된 것으로 판단, 의식적으로 미국을 자극하는 용어 사용을 자제한 것으로 풀이된다.

그러나 '중국제조 2025'의 표현이 빠졌다고 해서 중국이 첨단 기술력 향상을 포기한 것을 의미하지 않는다. 두 건의 보고서 모두에서 빅데이터·인공지능 기술 강화 및 첨단 설비·바이오 의학·친환경 에너지 및 신소재 등 신흥산업 육성 방침을 밝히고 있기 때문이다. 이는 중국제조2025 프로젝트의 핵심 내용이다. 

◆ 무역이라는 표현도 자제, 미국에 양보 없다 

트럼프 대통령의 무역협상 압박이 날로 커지고 있지만, 이번 양회에서 중국은 '무역'에 대해선 일절 언급을 하지 않고 있다. 중국이 무역전쟁에 대한 표현을 자제하고 있지만, 중국이 미국에 어떠한 양보도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러우지웨이(樓繼偉) 전 재정부장은 "중국은 조금도 양보하지 않을 것이다. 미국은 생트집을 잡는 억지 주장을 펴고 있다"라고 밝혔다. 

◆ 지방정부 '음성적 부채' 처리 촉구 

중국 정부는 올해 지방정부의 부채 문제 해결에도 적극적으로 나설 전망이다. 특히, 공식적으로 집계에 잡히지 않는 '음성적 부채' 해소에 팔을 걷어붙였다.

2018년 말 기준 중국 지방정부 채무잔액은 18조 3900억 위안으로 부채율은 76.6%이다. 이는 통상 100~120%를 경계선으로 보는 국제 수준보다 낮은 수치다. 같은 기간 중국 중앙정부 채무잔액은 14조 9600억 위안으로 부채율은 37% 수준이다. 유럽연합의 경계 기준인 60%보다 훨씬 밑돈다. 

공식 수치상으로는 중국의 부채 리스크는 크지 않다. 그러나 중국의 경제구조의 특성상 드러나지 않은 숨은 부채 규모가 작지 않을 것으로 판단된다. '음성적 부채'란 지방 정부가 중앙 정부가 규정한 부채 규모 제한을 피하기 위해 각종 변칙적 방법으로 형성한 부채를 가리킨다.

이번 양회에서는 지방 정부의 '음성적 부채' 해결을 위해 국가 정책 은행이 나서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블룸버그 통신은 지난달 장쑤성(江蘇省) 정부가 국가개발은행 등으로부터 저리의 장기 대출을 받아 성내 전장시(鎮江市) 부채 지원에 나섰다고 보도했다.

 

중국경제동향 목록

중국 5개월 연숙 금 비축 늘려 새글

중국 5개월 연숙 금 비축 늘려 2019.05.20​중국이 지난 4월에도 금 비축량을 48만 온스 늘렸다. 5개월 연속 금 비축량을 늘린 것으로 보유 외환이 6개월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는데도 금 매입을 늘렸다는 지적이다. 이미지 제공=상해에듀뉴스 중국 국가외환관리국이 7일 발표한…

2019-05-20
中 대중교통 버스 전면적 ‘전기차화’ 실현할 듯 새글

中 대중교통 버스 전면적 ‘전기차화’ 실현할 듯 ​2019.05.20​중국 정부가 신에너지 버스 보급과 응용을 위한 방안을 출범하면서, 중국의 대중교통 중 버스가 가장 먼저 전면적인 ‘전기차화’를 실현할 것이란 전망이 제기되었다. 이미지=차이나미디어DB 지난 8일 중국 재정부(财…

2019-05-20
중국 태양광 비 기술성 원가 절감 관련

중국 태양광 비 기술성 원가 절감 관련 중국 태양광산업은 지금 전환과 발전의 관건적인 시기에 처해있다. 일전 중국 태양광협회가 개최한 년도 대회에서 국가발전개혁위원회 에너지연구소 재생에너지발전센터 부주임 토야는 다음과 같이 표시했다. 2020년에는 태양광 업종의 표준가격을 인터…

2019-05-10
중국 동북 3성 투자처로 새롭게 부각되나 ?

중국 동북 3성 투자처로 새롭게 부각되나 ? ​ "중국에서 투자는 산하이관을 넘으면 안 된다(投资不过山海关)”는 말이 있다. 산하이관은 하북성 북동쪽 끝 관문으로 동북 3성 지역에 투자하면 안 된다는 의미다. 경제가 살아 있는 곳에 자연스럽게 인구는 집중하게 되어 있고, 부의 흐름을 따…

2019-05-10
2019년 5월부터 인민페(위안화 )와 한화 환율 전망 인기글

중국인민페(위안화 )환율 전망 5월달의 위안화의 환율 전망 날마다의 위안화 환율날 요일 환율 최대 최소 ​05.01 수요일 172.02 174.60 169.44 05.02 목요일 172.20 174.78 169.62 05.03 금요일 172.21 174.79 169.63 05.06 월…

2019-04-30
中 국경 간 전자상거래 급성장

中 국경 간 전자상거래 급성장 2019.04.29​최근 몇 년간 수입 화장품, 의류, 액세서리는 물론, 심지어는 수입 청소기와 변기까지 중국 소비자들에게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중국의 국경 간 전자상거래 플랫폼이 우후죽순 생겨나고 있고 업계는 유례없는 발전 기회를 맞이하고 있다…

2019-04-29
낮은 관세, 세제혜택 등 매력적인 투자처로 베트남이 뜨고 있…

낮은 관세, 세제혜택 등 매력적인 투자처로 베트남이 뜨고 있다. 다른 대기업보다 중국 투자에 집중하던 국내 3위 SK그룹의 해외 전략에도 변화 조짐이 감지되고 있다. '차이나 인사이더(China Insider)‘몰입 전략에서 탈피하여 베트남에 대규모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

2019-04-29
이탈리아, 중국 주도 일대일로 사업 참여 결정

이탈리아, 중국 주도 일대일로 사업 참여 결정 ​미국과 EU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G7 국가 가운데 최초로 일대일로 사업 참가 이탈리아가 미국과 유럽연합(EU)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중국이 주도하는 아시아인프라개발은행(AIIB)의 자금지원을 통해 일대일로 사업에 참여할 계획인 것으로…

2019-04-21
핀테크 클라우드 폭풍성장, 중국 'IT 간판…

핀테크 클라우드 폭풍성장, 중국 'IT 간판' 텐센트의 이유 있는 반등​신성장동력인 핀테크 및 클라우드 부문이 자본 시장 인정받아클라우드 사업 지난해 세자릿 수 성장하며 성장 잠재력 과시 홍콩 증시의 IT 간판주인 텐센트홀딩스(騰訊控股,00700.HK)의 주가가 …

2019-04-16
상하이, 신에너지차 중심의 세계적 자동차 산업클러스터 육성

상하이, 신에너지차 중심의 세계적 자동차 산업클러스터 육성 ​ 상하이(上海) 당국이 신에너지차 중심의 세계적 자동차 산업클러스터 육성에 주력하고 있다. 상하이 자동차 산업은 중국의 국가 계획에 따라, 신에너지차 제조업에 대한 외자 지분 제한 철폐를 가속화하고 세계 유명 외자 자동차 기…

2019-04-16
中 세계 최대 전자제품 생산국·수출국·소비국 부상

中 세계 최대 전자제품 생산국·수출국·소비국 부상 중국이 세계 최대 전자제품 생산국과 수출국, 소비국으로 부상함. 지난 8일 선전(深圳)에서 개최된 ‘2019년 전국 전자정보 업종 업무좌담회’에서 취샤오제(曲晓杰) 공업정보화부(工业和信息化部) 전자정보사(电子信息司) 소비전자처(消费电…

2019-04-16
부동산 불패신화 저물고 A주 시대 활짝, 중국 증시에 영향줄…

강소영 기자=중국 주식 시장을 바라보는 투자자의 심경이 복잡하다. A주가 긴 침체 이후 예상 밖의 가파른 상승세를 타며 1분기 글로벌 주요 자산 가운데 매우 우수한 수익률을 기록했지만, 중국 증시에 대한 불신이 뿌리 깊은 데다 A주가 여전히 중간 중간 큰 폭의 조정을 받고 있어 마음을…

2019-04-16
중국의 시장 특성 인기글

중국의 시장 특성 시장 및 소비자 특성소비인구 2017년 중국 GDP 경제성장률은 6.9%, 1인당 GDP는 약 16,660달러(PPP 기준)로 해안지역의 1인당 GDP는 내륙지역에 비해 월등히 높은 수준이다. 2017년 사회소비지출의 경제성장기여도는 58.8%로 큰 비중을 차지했으며…

2019-04-12
해외 언론이 주목한 '中 기회의 5대 분야'…

해외 언론이 주목한 '中 기회의 5대 분야'는? 2019.04.09​해외 언론이 주목한 '中 기회의 5대 분야'는? 최근 해외 언론들은 아직까지 잠재력이 충분히 발굴되지 않은 5대 분야를 주목하며 일부 대기업들은 베이징이나 상하이가 아닌 중소도시에서 …

2019-04-09
中 국가물류허브 건설 작업 전면 착수

中 국가물류허브 건설 작업 전면 착수 2019.04.09​ 중국 당국이 국가물류허브 건설을 위한 작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国家发改委·국가발개위), 교통운수부(交通运输部)는 최근《국가물류허브 네트워크 건설 실시 방안 2019-2020(国家物流枢纽网络建设实施方案2…

2019-04-09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