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중국의 시장 특성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4-12 06:06 조회 :189회

본문

중국의 시장 특성

 

시장 및 소비자 특성소비인구 2017년 중국 GDP 경제성장률은 6.9%, 1인당 GDP는 약 16,660달러(PPP 기준)로 해안지역의 1인당 GDP는 내륙지역에 비해 월등히 높은 수준이다.

 2017년 사회소비지출의 경제성장기여도는 58.8%로 큰 비중을 차지했으며, 소매총액은 36조 6,300억 위안으로 전년 대비 10.2% 증가했다. 

 

2017년 기준 중국 인구수는 13억 9,008만 명에 달하며, 그중 60세 이상의 노인 인구가 2억 4,000만 명으로 전체 인구의 17% 차지하고 있다.

 중국 새로운 주력 소비군은 90허우(后), 95허우(后)이다. 90허우는 1990년대생으로 약 2억 5,000만 명에 달하며 전체 인구의 약 16%를 차지한다. 또한, 디지털 문화에 매우 익숙한 세대로, 2030년대까지 전체 소비 증가의 20%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들은 크게 행복추구파(39%), 성공추구파(27%), 안분지족파(16%), 마음대로 소비파(10%), 금수저파(8%) 등으로 구분되며 모두 소비에 거리낌이 없으며, 자산축적보다 개인 현재의 행복과 소비에 관심이 많은 세대로, 생활 스트레스를 소비로 풀거나 하이테크 제품에 관심이 많고 부모의 재정지원을 등에 업은 소비 경향이 있다. 

 

또한, 친근하고 대중적인 브랜드보다 개성과 재미를 갖춘 브랜드를 추구하며, 그중 32.7%가 지속적으로 업데이트 되는 신상품 정보를 팔로우하고 있다. 

브랜드 인지도와 가격(가성비) 중심의 구매패턴을 가진 이전 세대와 달리 인플루언서가 사용했거나 유행중인 상품을 시도하는 경향을 보이며, 상품의 비쥬얼을 가장 중시하며 퀄리티, 브랜드, 광고 모델 순으로 구매에 영향을 받는다.

 95허우의 과반수는 월평균 약 2,250위안을 지출하며 과감한 소비경향을 드러냈으며, 이는 중국 국가 통계국에서 발표한 2017년 전 국민 월평균 소비지출인 1,526위안을 훨씬 웃도는 수준이다. 이들은 식비, 쇼핑, 일상생활에 대부분 소비하며, 제일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식비는 평균 500~1,000위안을 소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성향중국 소비자는 제품 구매 시 가격보다는 품질을 중요시하며, 제품 구입 결정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요소가 가격인 소비자는 30%에 불과하다. 도시별로 선호제품이 분화되고 있는데 1, 2선 도시는 개인 기호제품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주로 소형가전제품 및 운동 건강제품이다. 반면 3, 4선 도시는 좋은 품질이 요구되는 일상과 밀접한 생활용품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주로 영유아제품, 생활용품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중국 소비자의 삶의 질, 소양, 환경 관련 의식 수준이 향상되면서 녹색, 건강, 지속 가능한 소비 가치관이 생기기 시작했다.

 과거 중국시장에서는 건강 및 환경보호에 대한 소비의식은 비교적 낮았다. 그러나 현재는 과소비와 환경을 해치는 소비행위가 줄어들고 있으며 건강, 품질, 녹색 소비행위를 추구하는 방향으로 전환되고 있다.

 유기농 채소 등 녹색 식품이나 천연성분의 스킨케어를 선택하고, 천연재질 의류를 더욱 선호하기도 하며 제품 품질에 대한 요구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으며, 걷기를 생활화하고, 친환경 인테리어를 선호하는 등의 생활 습관도 형성되고 있다.

 

최근 중국 소비자들은 사치품을 많이 찾기 시작했다. 정부 정책 등 요인으로 기존에는 사치품 시장이 꾸준히 하락세를 기록했으나, 2017년에 전년 대비 20% 성장하며 크게 반등했다. 

베인앤컴퍼니의 데이터에 따르면, 2017년 중국의 사치품 시장규모는 1,420억 위안으로 감소세에서 큰 성장세로 돌아서면서 글로벌 시장 성장률인 5%를 크게 상회하는 성장률을 기록했다. 전 세계에서 사치품 소비도 중국이 매우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 2025년에는 40%까지 증가하고, 성장의 75%가 중국 소비자로부터 비롯할 것으로 예측된다. 

사치품협회의 데이터에 따르면, 중국 사치품 소비자의 평균연령은 35세에서 25세까지 낮아졌으며, 21~35세 연령대의 사치품 수요 및 구매빈도는 매우 높아 해당 시장의 성장을 이끌고 있다. 절약을 미덕으로 여기는 장년층보다 현재 소비를 중시하는 젊은층이 대거 주력 소비군으로 편입되고 있고, 소비자 신뢰지수도 상승곡선을 그림에 따라 사치품 소비시장이 탄력을 받고 있다.

 

또한, 인터넷, 모바일 보급화에 따라 2014년 이후 절반 이상의 소비자들이 온라인 쇼핑을 즐기며 그 사용률 및 규모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2017년 온라인 쇼핑규모는 30.7% 성장했으며, 2018년 광군절(11.11) 알리바바 매출액은 전년 대비 27% 성장한 2,135억 위안(약 305억 달러) 기록했다.

 수입상품에 대한 수요도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며, 특히 전자상거래를 통한 수입상품 구매가 급증세를 유지하고 있다. 중국 수입상품 전자상거래 시장규모는 2013년 4,000억 위안에서 2017년 1조 5,000억 위안으로 4배 가까이 성장했다. 

 cc5b304a6eded6f5ade0849a09608c09_1555016 

중국의 주요 소비시즌은 1~2월(설 선물), 3월 초(3월 8일 여성의 날), 6월 18일(징둥 창립기념일 판촉대전), 11월 (11월 11일 광군제), 12월(12월 12일 쐉12)이다.

한국 상품 이미지중국은 한류 문화가 성숙한 국가로 K-pop, 드라마, TV 프로그램을 통해 의류, 화장품, 식품 등 다양한 분야로 한국 제품이 진출해 있는 상황이다.

 중국에서의 한국 상품은 대체적으로 가격은 비교적 높지만, 품질과 독특한 디자인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한국 식품은 중국 소비자들한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농산품보다 가공식품과 음료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2017년 중국 수입시장에서 한국이 수입대상국 10위 이내 품목은 음료, 과자, 사탕, 조제품, 과일잼, 어육류 가공품 등이다. 

 cc5b304a6eded6f5ade0849a09608c09_1555016 

한류열풍으로 인한 한류 패션 또한 중국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최근 샤오홍슈(SNS 기반 온라인 쇼핑몰) 입점 한국 브랜드들의 '無 광고, 無 마케팅'으로 큰 성과 거두고 있으며, 인디브랜드(INDIBRAND), 아뜨랑스(Attrangs) 등 한국 패션 업체는 샤오홍슈를 통해 중국 플랫폼에 성공적으로 정착했다. 특히 인디브랜드는 진출 1년 만에 패션 분야 TOP 5 브랜드로 성장했으며, 이외 중국 젊은 여성들에게 경쟁력이 있는 한국 브랜드와 중국 시장의 연결통로가 되기 위해 2018년 1월 해외브랜드 사업설명회의 첫 장소로 서울을 택하는 등 한국 브랜드의 중국 시장 진출을 적극 지지하고 있다.

       

 cc5b304a6eded6f5ade0849a09608c09_1555016 

중국경제동향 목록

이탈리아, 중국 주도 일대일로 사업 참여 결정

이탈리아, 중국 주도 일대일로 사업 참여 결정 ​미국과 EU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G7 국가 가운데 최초로 일대일로 사업 참가 이탈리아가 미국과 유럽연합(EU)의 비판에도 불구하고, 중국이 주도하는 아시아인프라개발은행(AIIB)의 자금지원을 통해 일대일로 사업에 참여할 계획인 것으로…

2019-04-21
핀테크 클라우드 폭풍성장, 중국 'IT 간판…

핀테크 클라우드 폭풍성장, 중국 'IT 간판' 텐센트의 이유 있는 반등​신성장동력인 핀테크 및 클라우드 부문이 자본 시장 인정받아클라우드 사업 지난해 세자릿 수 성장하며 성장 잠재력 과시 홍콩 증시의 IT 간판주인 텐센트홀딩스(騰訊控股,00700.HK)의 주가가 …

2019-04-16
상하이, 신에너지차 중심의 세계적 자동차 산업클러스터 육성

상하이, 신에너지차 중심의 세계적 자동차 산업클러스터 육성 ​ 상하이(上海) 당국이 신에너지차 중심의 세계적 자동차 산업클러스터 육성에 주력하고 있다. 상하이 자동차 산업은 중국의 국가 계획에 따라, 신에너지차 제조업에 대한 외자 지분 제한 철폐를 가속화하고 세계 유명 외자 자동차 기…

2019-04-16
中 세계 최대 전자제품 생산국·수출국·소비국 부상

中 세계 최대 전자제품 생산국·수출국·소비국 부상 중국이 세계 최대 전자제품 생산국과 수출국, 소비국으로 부상함. 지난 8일 선전(深圳)에서 개최된 ‘2019년 전국 전자정보 업종 업무좌담회’에서 취샤오제(曲晓杰) 공업정보화부(工业和信息化部) 전자정보사(电子信息司) 소비전자처(消费电…

2019-04-16
부동산 불패신화 저물고 A주 시대 활짝, 중국 증시에 영향줄…

강소영 기자=중국 주식 시장을 바라보는 투자자의 심경이 복잡하다. A주가 긴 침체 이후 예상 밖의 가파른 상승세를 타며 1분기 글로벌 주요 자산 가운데 매우 우수한 수익률을 기록했지만, 중국 증시에 대한 불신이 뿌리 깊은 데다 A주가 여전히 중간 중간 큰 폭의 조정을 받고 있어 마음을…

2019-04-16
열람중 중국의 시장 특성 인기글

중국의 시장 특성 시장 및 소비자 특성소비인구 2017년 중국 GDP 경제성장률은 6.9%, 1인당 GDP는 약 16,660달러(PPP 기준)로 해안지역의 1인당 GDP는 내륙지역에 비해 월등히 높은 수준이다. 2017년 사회소비지출의 경제성장기여도는 58.8%로 큰 비중을 차지했으며…

2019-04-12
해외 언론이 주목한 '中 기회의 5대 분야'…

해외 언론이 주목한 '中 기회의 5대 분야'는? 2019.04.09​해외 언론이 주목한 '中 기회의 5대 분야'는? 최근 해외 언론들은 아직까지 잠재력이 충분히 발굴되지 않은 5대 분야를 주목하며 일부 대기업들은 베이징이나 상하이가 아닌 중소도시에서 …

2019-04-09
中 국가물류허브 건설 작업 전면 착수

中 국가물류허브 건설 작업 전면 착수 2019.04.09​ 중국 당국이 국가물류허브 건설을 위한 작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国家发改委·국가발개위), 교통운수부(交通运输部)는 최근《국가물류허브 네트워크 건설 실시 방안 2019-2020(国家物流枢纽网络建设实施方案2…

2019-04-09
'4차산업 혁명의 대동맥' 5G 통신, … 인기글

'4차산업 혁명의 대동맥' 5G 통신, 주목 받는 중국 5G 종목 ​5G 통신 인프라 투자 확대에 기지국,광케이블,무선통신 설비 각광 전망 ​2019.04.05 ​최근 중국 통신 업체들이 ‘4차산업 혁명의 대동맥’인 5G 통신의 시범 서비스를 본격화하는 가운데, 5G…

2019-04-05
중국 국무원, "중국의 디지털 경제규모 31조 위안, GDP… 인기글

중국 국무원, "중국의 디지털 경제규모 31조 위안, GDP 1/3 차지"​무원, "중국 디지털 경제 빠르게 성장 중"차세대 인프라 확충 및 산업 인터넷 보급에 정책역량 집중 2019.04.05​중국의 디지털 경제 규모가 31조 위안(약 5240조 2400억 원)으로 중국 명목 국내…

2019-04-05
中 신에너지차 보조금 삭감 소식에 기업들 앞다퉈 대책 마련

中 신에너지차 보조금 삭감 소식에 기업들 앞다퉈 대책 마련​2019.03.31 세간의 관심을 받아온 2019년 신에너지차 보조금 정책이 지난 3월 26일 오후(현지시간) 공식 발표된 가운데, 기업들이 앞다투어 상응하는 대책을 마련하고 있음. …

2019-03-31
中, 세계 최초 스마트 고속열차 개통

中, 세계 최초 스마트 고속열차 개통 ​2019.03.31​베이징-장자커우 구간 3시간→ 50분으로 단축 자율주행기술·클라우드 컴퓨팅·인공지능 도입 중국이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를 통해 중국 'IT(정보기술) 굴기'를 보여준 가운데, 이번엔 &…

2019-03-31
외국인 투자법 통과에 담긴 의미 3가지 인기글

외국인 투자법 통과에 담긴 의미 3가지 ​2019.03.31​지난 3월 15일 전국인민대표대회의가 심의를 통과시킨 '중화인민공화국 외국인 투자법(초안)'은 올해 양회의 가장 큰 화두였다. 진출 허가, 독촉, 보호, 관리 등을 다룬 새로운 법은 외국인 투자의 기본 제도인…

2019-03-31
"중국 올해 GDP 성장률 6.2% 안팎" 전망 인기글

이미래 기자 = 추샤오화(邱曉華) 전 국가통계국(國家統計局) 국장이 올해 중국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을 6.2% 안팎으로 전망했다. 앞서 당국은 올해 GDP 목표 성장률을 6.0~6.5% 구간으로 설정한 바 있다. 19일 ‘2019년 관뎬(觀點) 포럼’에 참석한 추 전 국장은 “올…

2019-03-23
거침없는 중국 기업들...'국가안보' 美 …

세계 최대 통신장비업체인 중국의 화웨이(華爲)가 7일 미국 연방법원을 통해 미국 정부의 화웨이 장비 배제가 위헌이라고 제소하면서 과거 중국 기업의 미국 정부 상대 소송이 주목을 받고 있다. 중국 최대 굴삭기업체인 샨이(三一)중공업이 2012년 당시 미 연방법원에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

2019-03-18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2019년 설 명절 배송안내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