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유명한 <牛生馬死>에서 배우는 지혜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7-27 08:42 조회 :840회 댓글 :0건

본문

 ◆우생마사(牛生馬死)◆ 

 

아주 커다란 저수지에 말과 소를 동시에 던지면 

둘 다 헤엄쳐서 뭍으로 나옵니다. 

 

말이 헤엄속도가 훨씬 빨라 

거의 소의 두배 속도로 땅을 밟는데, 

네발 달린 짐승이 무슨 헤엄을 

그렇게 잘치는지 보고 있으면 신기합니다 

 

그런데 장마기에 큰 물이 지면 이야기가 달라집니다. 갑자기 몰아닥친 홍수로 강가의 덤프 트럭이 

물쌀에 쓸려가는 그런 큰 물에 

소와 말을 동시에 던져보면 소는 살아나오는데 

말은 익사합니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말은 

자신이 헤엄을 잘 치는데 강한 물살이 

자신을 떠미니깐 그 물살을 이기려고 

물을 거슬러 헤엄쳐 올라갑니다. 

1미터 전진, 물살에 밀려 1미터 후퇴를 반복하다가 

한 20분 정도 헤엄치면 제자리에 맴돌다가 

나중에 치쳐서 물을 마시고 익사해 버립니다 

소는 

절대로 물살을 위로 거슬러 올라가지 않습니다. 

그냥 물살을 등에 지고 같이 떠내려가면서 

저러다 죽겠다 싶지만, 10미터 떠내려가는 와중에 

한 1미터 강가로~ 또 10미터 떠내려 가면서 

또 1미터 강가로~ 그렇게 한 2-3킬로 떠내려 가다 어느새 강가의 얕은 모래받에 발이 닿고, 

엉금엉금 걸어 나옵니다. 

 

신기한 일입니다 

헤엄을 두배 잘치는 말은 물살을 거슬러 올라가다 

힘이 빠져 익사하고, 헤엄이 둔한 소는 물살에 

편승해서 조금씩 강가로 나와 목숨을 건졌습니다. 

 

이것이  바로 유명한 중국의  성어  우생마사!! 

소는 살고 말은 죽는다는 이야기입니다. 

 

인생을 살다 보면 

일이 순조롭게 잘 풀릴 때도 있지만, 

또 어떨 때는 아무리 애써도 꼬이기만 합니다 

어렵고 힘든 상황일 때는 흐름을 거스르지 말고, 

소와 같은 지혜를 배워야 할 것 같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역사/교육 목록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