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중화인민공화국 ‘국명(國名)’의 역사적 기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백두넷 | 작성일 :19-10-01 16:00|

본문

아편전쟁 이후 중국은 ‘3천년 만의 극변’을 겪으며 ‘구국민족운동’ 사조 속에서 ‘신(新)중국’ 건립은 근대 이후 지식인의 가장 큰 고민거리가 되었다.

 기존 자료를 보면 ‘신중국’을 최초로 제안한 이는 강유위(康有為)다. 청말 위기 속에서 그는 1888년에 구국 운동을 촉구하며 신중국이란 개념을 언급했다. 중국공산당은 탄생 때부터 ‘신중국’ 건립의 구상과 실천을 시작하게 된 것이다.

◇ ‘중화연방공화국’에서 ‘소비에트공농공화국’까지

중국공산당 성립 전후로 중국은 군벌 간 전쟁이 극심한 시기에 놓여 있었다. ‘민주정치가 아직 성공하지 못해 이름은 공화국이지만 사실 여전히 군벌세력이 정권을 장악하고 있고 반(反)독립적 봉건국가의 집권 군벌은 국제 제국주의와 완전히 결탁하고 있었다.

’ 이에 2차 당대회에서 ‘중국 본부(동3성 포함)를 통일시켜 진정한 민주공화국을 세운다’, ‘자유연방제로 중국 본부, 몽골, 시짱(西藏), 신장(新疆) 변경일대를 통일해 중화연방공화국을 건립한다’라고 제안했다. 

‘진정한 민주공화국’의 ‘중화연방공화국’은 중국공산당 건국 사상의 역사적 기점이다. 

하지만 연수가 짧은 중국공산당은 신구 민주의 내적 의미를 확실하게 깨닫지 못하고 중국 계급별 국가적 위치를 정확하게 분석하고 판단하지 못한 채 이 구상은 국민당 우파 분열로 인해 순식간에 힘을 잃었다.

1927년 5월, 중공 5대 선언에서 ‘제국주의 군벌과 부르주아지 반혁명연맹 타도’와 ‘노동자와 농민 쁘띠부르주아의 혁명민주동맹 건립’ 및 ‘새로운 자유중국 건립’을 제안했다. 10월 23일 <중국공산당, 중국공산주의청년단 군벌반대 전쟁선언>에 ‘중국을 통일하고, 신중국-공농병노동빈민대표회의(소비에트)의 중국을 만든다’라고 분명하게 명시했고, ‘신중국’이란 단어가 당 정식 문건에 처음으로 등장했다.

당시 상황에서 중국공산당의 ‘신중국’ 구상은 여전히 소련의 방식을 그대로 가져오는 차원에 머물러 ‘소비에트공화국’이란 명칭을 제안했다. ‘소비에트공화국’은 구상 초기 ‘공농병사빈민대표회의 민주공화국’을 지칭하는 것으로 ‘소비에트 공농공화국’으로 일컬었다.

 혁명 실천의 발전으로 전국 규모, 통일 명칭의 ‘중화소비에트공화국’이 1931년 11월 7일 장시(江西) 루이진(瑞金)에서 성립되었다. <중화소비에트공화국 헌법대강>에서 ‘중국소비에트정권이 건립한 것은 노동자와 농민의 민주통치 국가다’라고 분명히 명시하고, 이는 ‘중화소비에트공화국’이 공농민주공화국, 즉 ‘소비에트공농공화국’임을 표명한다.

중국공산당 건국 사상의 최초 독립 시도이지만, 이는 중국공산당의 첫 대혁명 실패 후 중국 국정에 대한 심도있는 분석이 이루어지지 않는 상황에서 중국 국정을 고려하지 않은 모방적 이식이기 때문에 결국 실패할 수밖에 없었다.

◇ ‘소비에트공농공화국’에서 ‘소비에트인민공화국’ 다시 ‘민주공화국’까지  

1935년 12월 와야오바오(瓦窑堡) 회의에서 <중앙의 현 정치추세와 당의 임무에 대한 결의>가 통과되었다. 본 결의에서 ‘소비에트공농공화국과 그 중앙정부 선언은 다음과 같다.

 스스로를 소비에트인민공화국으로 변화시키고, 스스로의 정책, 즉 소비에트공농공화국의 정책 다수를 중국을 식민지로 만든 일본 제국주의에 반하는 상황에 더욱 적합하도록 탈바꿈시킨다.

 소비에트인민공화국은 중국공산당이 민족적 갈등이 불거진 가운데 국가 앞날과 운명을 고심한 발언의 반영이며, 국가 정권의 계급 기반과 사회 기반을 확장했다. 하지만 ‘소비에트인민공화국’과 같은 명칭은 근본적으로 ‘소비에트’를 버렸다는 주장도 아니고, 민족적 모순이 치닫는 상황에서 통일연합전선 방침 전환 요구에 실제 적용할 수도 없기 때문에 곧 사라졌다.

 

3380b59da7973055e97ee6115c088229_1569913 

                와야오바오(瓦窑堡) 회의

1936년 8월 25일, <중국공산당이 중국국민당에 보내는 서신>에서 중공은 ‘소비에트인민공화국’을 ‘민주공화국’으로 바꾸고, ‘전중국이 통일된 민주공화국 건립에 협조’, ‘전중국이 통일된 민주공화국 건립 시 소비에트 지역이 곧 전중국 통일의 민주공화국의 구성 부분이 됨’을 표했다. 

9월 17일, 중공중앙정치국은 <항일구국 운동의 새로운 추세와 민주공화국에 대한 결의>를 채택해 ‘민주공화국’ 명칭을 구체적으로 설명하며 ‘중앙이 현 상황에서 민주공화국 건립 구호를 제안하는 것은 모든 항일 역량을 단결해 중국 영토 보전과 중국인의 망국 멸절을 막는 최고의 방법이기 때문이다. 

이는 수많은 인민의 민주 요구로 생성된 최적의 통일 전선 구호이며, 일부 영토의 소비에트 제도에 비해 더욱 보급화된 민주이자 전중국 주요 지역 국민당의 일당 통치에 비해 대폭 진보된 정치제도다’라고 말했다.

 ‘민주공화국’은 전국을 단결해 항일 구국하는 역사 임무에서 출발해 제안한 또 하나의 ‘신중국’임을 알 수 있다.

‘민주공화국’의 제안은 일정 부분 민족 항전 배경에 맞춘 것이지만 ‘민주공화국’은 중국공산당이 추구하는 민주 목표(도대체 신민주냐 구민주냐?)를 분명하게 밝히지 않았다. 

또한 ‘민주공화국’이 20세기 30년대 말 항전이 상호 버티는 단계로 진입했을 때 장제스(蔣介石)를 주축으로 한 대부르주아지의 파괴와 공격을 받았고, 공산당 항일 근거지의 정치건설 실천도 새로운 건국 구호 제안을 추진하고 있었다.

◇ ‘민주공화국’에서 ‘신민주주의공화국’까지

‘민주공화국’이 다방면에서 도전을 받는 상황에서 중국공산당은 ‘민주공화국’의 내적 의미를 끊임없이 발전시켰다. 1939년 12월, 마오쩌둥(毛澤東)은 <중국혁명과 중국공산당> 보고서에서 ‘민주공화국’의 국체를 언급하며, ‘중국 현 단계의 혁명이 만들고자 하는 민주공화국은 반드시 노동자, 농민 그리고 기타 쁘띠부르주아가 일정 지위를 부여받는 데 역할을 발휘하는 민주공화국이어야 한다. 즉 노동자, 농민, 도시 쁘띠부르주아와 기타 모든 반제국 반봉건주의자 혁명연맹의 민주공화국이다.

 이러한 공화국의 철저한 완성은 프롤레타리아트가 이끌어야만 가능하다’라고 언급하며, 신민주주의 혁명이 만드는 ‘민주공화국’은 일반적 의미의 ‘민주공화국’과는 다름을 확실히 했다.

1940년, 마오쩌둥은 <신민주주의론>을 내놓으며 신민주주의 혁명이 어떠한 국가를 건립할 것인가의 문제에 답했다.

 마오쩌둥은 ‘현재 세우고자 하는 중화민주공화국은 프롤레타리아트가 이끄는 모든 반제국 반봉건주의자의 연합 통치 민주공화국이며, 이는 신민주주의 공화국이자 진정한 3대 혁명 정책의 신삼민주의공화국이다’라고 강조했다. 

신민주주의공화국과 민주공화국의 최대 차이점은 새로운 질적 규정이 있고, ‘신민주주의의 정치, 신민주주의의 경제와 신민주주의의 문화를 서로 결합한 이것이 신민주주의공화국이고, 이것이 명실상부 중화민국이자 우리가 만들려고 하는 신중국이다.

’ ‘신민주주의공화국’은 중국공산당이 국정을 고려해 제안한 기본 건국 방침이고, 항일 근거지의 초반 실천부터 궁극적으로 국가 복건에도 신선한 노하우를 마련했다.

◇ ‘신민주주의공화국’에서 ‘중화인민공화국’까지

1946년 6월, 장제스가 정전협정을 깨고 결국 내전을 일으켰다. 객관적 상황으로 중공중앙과 마오쩌둥은 어쩔 수 없이 전쟁을 통해 ‘신중국’ 문제 해결에 나섰다.

 1947년 7월 인민해방전쟁은 전략방어에서 전략공격으로 전환되면서 중국 혁명의 전환점이 되었다. 10월 10일, 마오쩌둥은 선취안바오(神泉堡)에서 <중국인민해방군선언> 초안을 마련해 처음으로 ‘장제스(장개석) 타도, 전중국 해방’ 구호를 제안하며, ‘공농병학상 각 피억압계급, 인민단체, 민주당파, 소수민족, 화교 및 기타 애국자로 연합한 민족통일전선을 구축함으로 장제스 독재 정부를 타도하여 민주연합정부 성립하자’를 외쳤다. 

이는 ‘ 하나의 새로운 중국’과 하나의 ‘독립, 자유, 부강 및 통일’된 ‘신중국’을 건립하고자 한 것이다.

">

 3380b59da7973055e97ee6115c088229_1569913 

                     <중국인민해방군선언>

 

신중국’ 명칭을 확정하기 위해 중공 지도자와 민주 인사들은 정협회의에서 비교하고 선택했다. 황옌페이(黃炎培)와 장즈랑(張志讓)은 ‘중화인민민주국’이란 칭호 사용을 주장했으며, 민주와 공화는 서방 언어에서 의미가 유사하기 때문에 반복할 필요가 없다고 지적했다.

 장시뤄(張奚若)는 ‘중화인민공화국’을 주장하며, ‘인민’ 이 두 글자가 이미 인민민주통치의 의미를 담고 있기 때문에 ‘민주’란 두 글자를 반복해서 쓸 필요가 없다고 언급했다. 대다수 대표들이 ‘중화인민공화국’이란 명칭 사용을 지지해 최종적으로 정협회의에서 채택되었다.

저우언라이(周恩來)는 1949년 9월 7일에 정협 대표 측에 <인민정협에 관한 몇 가지 문제> 보고서를 발표하며 국가 명칭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중앙인민정부 조직법의 초안에서 중화인민민주공화국의 ‘민주’ 두 글자를 지운다. 

그 이유는 ‘민주’와 ‘공화’가 같은 의미라 반복할 필요가 없고, 국가는 ‘공화’ 두 글자 사용이 적절하다고 보기 때문이다. 

신해혁명 후 중국의 국명은 ‘중화민국’으로 공화적 의미가 있지만 완전하지 않기 때문에 이중적 해석이 가능해 오해를 일으킬 수 있다. 현재 우리는 구민주주의와 신민주주의를 구분해야 한다. 왜냐하면 신해혁명 시기 러시아 10월혁명이 아직 성공하지 않았다. 

그때는 구민주주의일 때다. 이후 불완전한 구민주주의가 완비된 신민주주의로 발전했다. 오늘날 국가 명칭이 국가의 본질에 부합하도록 우리는 국명을 중화인민공화국으로 한다.”

이처럼 중국공산당 ‘신중국’ 말 체계는 끊임없는 변천과 지양을 통해 ‘중화인민공화국’이란 국명으로, ‘독립, 민주, 평화, 통일, 부강’을 목표로 최종 확립되었다. 

이는 말 체계 변천의 필연이자 당이 시대에 발맞춘 이론 측면의 말 체계적 표현이다. (번역: 조미경)

저자 소속기관: 중공중앙당교(국가행정학원) 중공당사교연부

원문 출처: <북경일보(北京日報)>

0

역사/교육 목록

역사/교육 목록
중국 대학생 3백만 명, 대학원 진학 고려 중국 교육부는 2020년 현재 중국의 천만 명 이상의 학생들이 중국 고등교육기관에서 석사 또는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고 발표했다. 또한 올해 3백만 명이 넘는 중국 학생들이 국내 대학이나 연구소에서 대학원 과정을 밟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중화인민공화국이 건국된 1949년 당시 629명에 불과한 것을 봤을 때 놀라운 성과…(2020-08-08 06:02:00)
孔子-동아시아 인문주의의 원형이 된 고대 중국의 위대한 사… 공자는 기원전 551년 오늘날 중국의 산둥성 취푸(曲阜) 동남쪽에서 하급 귀족 무사인 아버지 숙량흘(叔梁紇)과 어머니 안(顔)씨 사이에서 태어났다. 이름은 구(丘)이고 자(字)는 중니(仲尼)이다. 공자를 일컫는 영어 콘휴셔스(Confucius)는 존칭인 공부자(孔夫子)의 라틴어식 표기이다. 공자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정상적…(2020-08-08 04:17:07)
공자 어록 ​知之为知之,不知为不知,是知也。 &lt;! 알고 있을 때는 알고 있음을 밝히고 잘 모르고 있을 때는 모름을 시인하는 것이 바로 참된 지식이다. (공자, 논어, 지식명언)君子求诸己,小人求诸人。 &lt;!-- 20120807[BTS DICNGDSUS-6776] [Cndic] 중국어사전 예문 발음 오류에 대해…(2020-08-08 04:14:06)
난세의 영웅 조조의 인재관: 유재시거(唯才是擧) 인기글 난세의 영웅 조조의 인재관: 유재시거(唯才是擧)​ 작은 전기회사이던 ‘마쓰시타 전기제작소’를 세계 굴지의 대기업 ‘파나소닉’으로 키워낸 마쓰시타 고노스케 회장은 『사업은 사람이 전부다』라고 하였는데, 유능한 인재를 선발 (발탁)하는 것이 회사의 절대적인 성공요건 이라는 이야기다. '유재시거'는 "오직 …(2019-04-09 18:38:00)
이백 月下獨酌 [월하독작] -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다 인기글 이백 月下獨酌 [월하독작] -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다 당나라 시인 이백은 술(酒)에 빠져 ‘술 속의 팔선(八仙)’으로 불렸고 〈월하독작〉이라는 제목으로 모두 4수의 시를 지었다. 이미지=차이나미디어DB 제목은 '달 아래 홀로 술을 마시며'라는 뜻으로, 시의 형…(2019-04-09 18:28:13)
중국의 기기(欹器) & 계영배(戒盈杯) 고대 중국에서 군주가 올바로 처신하도록 경계하기 위하여 사용한 그릇이다. 기(欹)는 기운다는 뜻으로, 물이 가득 차면 뒤집어지고, 비었을 때는 조금 기울어지며, 절반 정도 차면 반듯하게 놓이는 그릇이다. 고대 중국에서 왕이 앉는 자리의 오른쪽에 놓고 보면서 '넘치지도 모자라지도 않고 알맞게' 처신하도…(2020-08-08 03:39:20)
老根先枯 人老腿先衰 (수노근선고 인노퇴선쇠 ) 뜻을 잘 아시… 인기글 老衰는 다리에서부터 시작한다. 옛말에 "수노근선고 인노퇴선쇠" (老根先枯 人老腿先衰)란 말이 있다. "나무는 뿌리가 먼저 늙고 사람은 다리가 먼저 늙는다"는 뜻이다. 사람이 늙어가면서 대뇌에서 다리로 내려 보내는 명령이 정확하게 전달되지 않고 전달속도도 현저하게 낮아진다. 三皇五帝시대 皇帝 때부터 1911년 청나라 …(2020-06-11 02:31:40)
중국 학과별 ‘최강 대학’ 순위… 최종 승자는? 인기글 제5차 학과 평가를 앞두고 중국 대학 정보 플랫폼 칭타(青塔)가 각 학과 별 중국 대학의 순위를 내놓았다. 27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은 칭타 플랫폼이 교육부 학과 평가 기준을 토대로 정리한 철학, 경제학, 법학, 교육학, 문학, 역사학, 이학, 공학, 농학, 의학, 관리학, 의술학 등 12가지 학과의 중국 대학 평가 …(2020-05-28 01:06:48)
어려운 狀況은 사람을 분발한다는 명언!"生于憂患 死于安樂 (… 인기글 ​生于憂患 死于安樂 (생우우환 사우안락)"​'어려운 狀況은 사람을 분발하게 하지만안락한 環境에 처하면 쉽게 죽음에 이른다'는 뜻이다. 동물의 세계도 마찬가지다. 천적(天敵)이 없는 동물은 시간이 갈수록 허약해 지고,天敵이 있는 동물은 점점 강해지고 왠만한 공격은 스스로 이겨낸다 인생은 늘 試鍊과 함…(2020-05-22 12:42:36)
묘계질서 (妙契疾書) 뜻을 잘 아시죠 인기글 묘계질서 (妙契疾書)지금도 젊은 부자들은 스마트폰 대신 몰스킨 다이어리(수첩)을 고집하고 있다고 한다. 그 비법은 다름 아닌 메모의 마력이다. 메모 관련 사자성어가 있다. 유명 인사의 창업의 계기도 우연히 지나가는 길에 길거리 공연을 보면서 적었던 사소한 메모 한 장에서 시작됐다. '묘계질서'는 "순간의…(2020-05-22 12:36:36)
모택동주석의 보건음식생활 인기글 모택동의 음식습관과 음식구조 2002년말에 작자가 위대한 수령 모택동을 숭배하고 우러르는 마음에서 모택동주석의 생활관리원 오련등선생, 보건의사 서도선생, 간호장 오욱군녀사,취사장 정예명선생과 모택동의 경위원 주복명선생을 방문하였다. 취재가운데서 작자는 모택동의 음식이 확연히 사회에서 류전되고있는것처럼 날…(2020-05-07 04:09:38)
인간관계(人間關係)와 관리(管理)의 중요성 인기글 본인의 노력으로 일군 스펙과 능력도 중요하지만 잘 맺어진 인간관계에서 얻을 수 있는 기회는 어떤 것보다 큰 힘이 됩니다. 그러나 만나는 모든 사람은 완벽한 사람은 없습니다. 풍요(豊饒) 속에서는 친구들이 나를 알게 되고, 역경(逆境) 속에서는 내가 친구를 알게 된다지만 , 본인의 처세에 따라 때로는 상대방이 귀인(貴…(2020-05-05 23:17:39)
물 흐르는 대로 살되 진실한 인연을 선택해야! 인기글 물처럼 살다가 물처럼 가는 것이 인생이라고 한다. 노자는 도덕경에서 가장 아름다운 인생은 물처럼 사는 ‘상선약수(上善若水)’를 강조 하였다. 물은 만물을 포용하며 다투지 않는 부쟁(不爭)의 철학과 낮은 곳으로 항상 임하는 겸손(謙遜)의 미덕을 말해 준다. 수선리만불이부쟁(水善利萬物而不爭), 처중인지소호(處衆人之所惡), …(2020-05-05 23:10:12)
중국 통일천하에 세운 '사마의’을 잘 아시지요 인기글 사마의/사진=박창역사망 세월이 흐르면서 영웅도 바뀐다. 예전에는 유비가 중심이었고, 이후 난세의 간웅 조조가 주인공 이었다. 그러나 최근에는 처세의 달인 사마중달(사마의)이 주인공이다.사마의는 제갈량보다 기량이 뒤진다고 여겨졌으나, 제갈량은 일찍 죽었으니 재주가 뛰어난들 무슨 소용인가?사마중달은 조조를 비롯해 4대를 모시…(2020-05-05 23:04:21)
老馬之智(노마지지) 뜻을 아시지요 인기글 노마식도(老馬識途), 노마지도(老馬知途, 노마지도(老馬知道)’는 “늙은 말이 길을 안다.”는 뜻이다. 老馬之智(늙을 노, 말 마, 갈 지, 슬기 지)라고도 하며, ‘늙은 말의 지혜’란 뜻이다. 아무리 하찮은 것일지라도 저마다 장기(長技)나 장점(長點)을 지니고 있다는 말이다. 제나라 환공(桓公)이 길을 잃고 헤맬 때, 관…(2020-05-05 22:58:03)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국제우편물 배송 정상화 안내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大新城 2号楼3010
企业法人注册号(등록번호):222400000012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