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조선 역사 최고의 혁신적 기업가 ‘문익점’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3-18 12:11 조회 :478회

본문

​조선 역사 최고의 혁신적 기업가 ‘문익점’

“일편단심 정몽주, 목화씨는 문익점~”

‘한국을 빛낸 100명의 위인들’의 가사 중 일부다. 누구나 한번쯤 들어 봤을 것이다. 문익점 선생은 ‘목화씨’ 한 단어로 소개된다. 

물론 한정된 노랫말에 모든 업적을 담아내는 것은 쉽지 않다.

 그러다 보니 문익점은 중국에서 목화씨를 몰래 가져와 보급한 관료로만 알려져 있는 게 사실이다. 하지만 문익점은 우리 역사 최초의 기업가이자 의류 혁명을 이뤄낸 주역이다. 

          ffe731161b724c2f6ec2f4d065d1e675_1552878 

문익점은 목화씨를 이 땅에 들여옴으로써 혁신과 창조의 기틀을 닦았다. 또한 씨를 유력 가문에 나눠줘 전국에 퍼지게 했다. 이후에도 재배 기술을 축적하고 종자 개량, 물레 개발 등을 통해 지속 가능한 목화 산업의 성장 여건을 마련한 인물이다. 혁신과 창조, 동반 성장, 지속 경영 등은 이 시대의 기업가들에 요구되는 면모이기도 하다. 

 

이러한 그의 기업가적 면모에도 불구하고 우리 역사 속 문익점이 ‘경영인’으로 조명되지 않았던 것은 어쩌면 뿌리 깊은 사농공상의 관념 때문에 상인을 좋지 않게 본 때문일 것이다. 실제로 ‘조선왕조실록’을 보면 산업에 대한 이야기는 있어도 기업가의 이야기는 전혀 나오지 않는다. 

 

따라서 이 땅에서 기업가로 살고 있는 필자는 세 가지 관점에서 혁신을 추구한 ‘선배’ 기업가이자 창업가로 문익점을 재조명하고자 한다. 

 

첫째, 그는 애민정신을 기반으로 기회를 정확하게 포착했다. 

기업가에게 기회를 포착하는 일은 기본 중의 기본이자 더할 나위 없이 중요한 키워드다. 

문익점은 일찍이 목면이 고려 백성들에게 귀한 것임을 알고 있었다. 그리고 기회를 노리고 있었다.

 

문익점이 목화씨를 들여온 1300년대 후반 즈음에는 동사(凍死)하는 사람들이 속출했다. 많은 사람들이 추운 겨울을 날 비싼 비단옷을 입을 여력이 없었기 때문이다.

 문익점 이전 수많은 관료와 지식인이 중국을 오갔지만 그 누구도 이를 가져와 재배해야겠다는 생각을 하지 못했다. 

자신들은 비단옷을 입으면 그만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문익점은 백성들을 위해 기회를 포착했고 목화씨 10알을 들여오는 데 성공했다.

 

목화는 하나도 버릴 것이 없다. 종자는 약 20% 정도의 유지분을 포함하고 있어 씨를 짜 식용유를 만들기도 한다. 

또 목면을 따고 난 고목은 연료로 매우 소중하게 사용돼 농사짓는 백성들에게 요긴한 작물이었다.

 게다가 극심한 추위를 견디는 데 유용하다. 재화의 가치가 큰 목면을 양산하게 된 데는 전적으로 문익점의 공이다. 그의 안목이 없었다면 백성들의 생활수준 발전은 한참 뒤로 미뤄졌을 것이다. 

 

◆‘기회를 잡아라’ 사업의 기본 중 기본

 

둘째, 마치 스타트업 기업가처럼 목면을 배포하기 위한 실천 전략을 구체적으로 세웠다는 점이다. 고려 공민왕의 사신으로 원나라로 향할 때 이미 분명한 목적의식이 있었던 것이다. 원나라에서 이런 ‘사업적 계획’에 집중하는 행보를 보였다. 

 

기록에 따르면 문익점은 원나라에서 덕흥군(德興君) 편에 잠시 섰었다고 전해진다. 

덕흥군은 고려의 공민왕을 배신한 인물로 알려져 있다. 

당시 문익점은 이런 이유 때문에 정치적인 위기를 겪었고 후대 사람들은 그에게 변절자의 오명을 씌우기도 했다. 

 

하지만 그는 목면 배포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중국에 더 오래 머무를 명분이 필요했던 것으로 보인다. 목면의 재배 기술과 종자 개량, 나아가 양산을 위한 기술을 습득하기 위해서는 리스크(위험)를 감수해야 했던 것이다. 그가 뚜렷한 목적의식을 가지고 오랜 준비 과정을 거치지 않았다면 목화씨를 들여오는 데 실패했을지도 모른다. 

 

셋째, 의심의 여지없이 새로운 산업을 일군 기업가라는 점이다. 그는 목화 씨앗을 재배하고 직조하고 이를 위해 기계를 발명하고 더 효과적으로 이를 배포하는 방법까지 고안해 내는 데 성공한 기업가였다. 

 

실제로 목화가 조선 경제 핵심으로 자리 잡기까지는 불과 10년이 채 걸리지 않았다. 그리고 이는 여말선초 ‘의류 혁명’이라고 불릴 만한 혁신적인 변화를 이끌어 냈다. 

목면으로 만든 솜으로 이불과 요를 만들어 백성들의 의식주 개량에 큰 도움을 줬다. 바느질용 실과 빨랫줄·노끈·멜빵·돗자리·천막 등 일상생활 곳곳에 스며든 것은 물론 갑옷이나 방탄복으로 쓰이기도 하고 지혈 등 외과 치료용으로도 널리 사용됐다. 게다가 상품성과 화폐 교환성이 높아 단번에 상거래의 대상이 되기도 했다. 물론 베틀 산업용 기구가 지속적으로 발전한 것도 이때부터였다. 

 

◆한반도를 ‘이노베이션’한 문익점

 

문익점의 공로는 그야말로 한반도 전체를 ‘이노베이션’ 했다는 것에 있다. 이는 현대의 기업적 관점에서 보면 종자 산업 분야에서의 획기적인 성공이었고 문인이자 학자였던 그가 이룩한 놀라운 기업적 성과라고 할 수 있다. 

 

이처럼 문익점은 정확하게 기회를 포착하고 분명한 목적의식을 기반으로 차근차근 실천 전략을 세웠고 결국 하나의 거대 산업을 일구는 데 성공했다. 오랫동안 기업 경영에 몸담아 온 필자는 문익점의 인생을 접하고 나서 그의 행보가 우리에게 꼭 필요한 ‘기업가 정신’을 제시했다는 것을 깨달았다.

 또 그의 업적은 오늘날 기업인들이 갖춰야 될 근본과 기본기가 어떠해야 하는지를 다시 한 번 돌아보게 한다. 

 

간혹 그를 산업 스파이로 치부하는 관점은 결코 옳지 않다. 그는 애민정신을 바탕으로 백성들의 삶을 송두리째 바꾼 기업가이자 이 시대가 요구하는 ‘혁신적 기업가’의 표본이기 때문이다.

 윤동한 한국콜마 회장

약력 : 윤동한 한국콜마 회장은 한국 화장품과 제약 산업을 대표하는 인물이다.  윤 회장은 농협중앙회를 거쳐 1974년 대웅제약에 입사해 부사장에까지 올랐다. 

하지만 창업의 꿈을 이루기 위해 1990년 한국콜마를 설립하고 국내 화장품업계 최초로 제조업자개발생산(ODM) 시스템을 도입해 매출 1조원의 기업으로 키워 냈다. 

2017년엔 이순신 리더십을 전파하는 사단법인 서울여해재단을 설립해 이사장을 맡고 있다.

 

한경비즈니스 제 1214호

글로벌한민족 목록

박원우 中 한국인회장 “韓기업 뭉쳐 패션브랜드만든다” 새글

박원우 中 한국인회장 “韓기업 뭉쳐 패션브랜드만든다”​“전 세계 가방 80% 한국인 손으로 만드는데 대부분 OEM”“어렵지만 해야할 일…중국 넘어 세계적 브랜드로 키우고 싶어”2019.10.14 “한국인이 디자인하고 중국에서 한국인이 만드는 패션·악세서리를 하나로 묶어 내년 말까지 …

2019-10-14
한글날의 유래와 한글의 우수성 인기글

한글날의 유래와 한글의 우수성 오늘 한글날 573돐을 맞으며 한글날의 의미를 되새겨보고저 한국의 사이트에서 "한글날의 유래와 한글의 우수성"이라는 글을 퍼다가 적당히 편집하여 표기법 그대로 싣습니다. 일독을 바랍니다. 10월 9일은 ‘한글날’입니다. 한글날은 훈민정음(訓民正音…

2019-10-09
올해 뜻깊은 한글의 날은 ....

2019-10-09
2019 세계한인회장대회 폐막

2019 세계한인회장대회 폐막2019.10.08 ​ ‘2019 세계한인회장대회’가 3일간의 공식 일정을 마치고 폐막했다. 전 세계 74 개국의 한인회장 380여 명이 한 자리에 모인 이번 대회는 한인회 운영사례 발표, 지역별(10개 지역) 현안토론, 정부와의 대화 등의 프로그램을 통…

2019-10-08
♡ 고려 최고의 재상, 포은 정몽주

♡ 고려 최고의 재상, 포은 정몽주 고려 말기 주원장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공민왕 대에 왜구와 여진족의 침입에도 국가를 지킬 수 있었던 것은 그의 공이 매우 크다. 이론과 실천은 물론 국가를 위한 성과까지 확실하게 낸 몇 안되는 명재상 중 한명일 뿐더러, 한반도 역사상 손꼽을 …

2019-10-08
정동창 한국섬유산업연합회 부회장 “중국 섬유 패션과 더 협력…

1970년대 한국의 섬유 패션은 수출의 40%를 차지하는 등 큰 부흥을 이뤘다. 최근 한국 섬유 패션은 독특한 디자인과 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제2의 부흥을 노리고 있으며 중국과의 협력도 강화하고 있다. 정동창 한국섬유산업연합회 상근부회장을 만나 한국 섬유산업과 중국과의 관계에 대해 들어…

2019-10-01
고상구 제18차 세계한상대회장, 글로벌한상드림 1억원 기부

고상구 제18차 세계한상대회장, 글로벌한상드림 1억원 기부​ ‘노블레스 오블리주’ 실천, 한상의 나눔 DNA 우리에게도 있어, …2019.09.30​상해한인신문12시 11분 31 0 세계한상대회 18차세계한상대회 글로벌한상드림 고상구 세계한상대회장 노블레스오블리주 한상CEO특강전남여수세…

2019-09-30
JW중외제약, 중국제약사에 841억원 규모 통풍치료제 기술수…

JW중외제약, 중국제약사에 841억원 규모 통풍치료제 기술수출2019.09.30 JW중외제약은 중국 제약사 '난징 심시어 동유안 파마슈티컬'(이하 심시어)과 통풍치료제 'URC102'를 846억원 규모로 기술수출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2019-09-30
400년 부자 경주 최씨, 집안은 진짜 량반. 인기글

400년 부자 경주 최씨, 집안은 진짜 량반. 예전에 경주 최부자집은 조선시대 손꼽히는 부자 가문이였다. 늘 주변의 가난한 이웃을 챙겨 존경받아 왔었다. 경주 최씨 가문의 "나라가 없으면 부자도 없다"며 광복운동에 헌신했던 사실이 최근에 발견된 력사 기록으로도 밝혀졌다. 최진립 선생을…

2019-09-21
3000만명 중국인 관광시대를 맞이하자; 한국 창스홀딩스 김…

3000만명 중국인 관광시대를 맞이하자; 한국 창스홀딩스 김성천 회장 2019.09.17 한국 여행업 진출 5년만에 직원 1천명, 연간 매출 한화로 5천억원으로 인바운드 여행업계 부동의 1위를 달리고 있는 창스홀딩스 김성천 회장의 행로와 꿈을 통해 동포이민정책의 새로운 길을 찾아보고자…

2019-09-17
美캘리포니아주 '한글날' 제정 눈앞…앞장선…

美캘리포니아주 '한글날' 제정 눈앞…앞장선 보좌관 박동우씨2019.09.11​ 결의안, 주하원 만장일치 통과…상원 인준하면 주지사 서명없이 발효​"한글 우수성 알리는 것…미국서 소수민족 언어 기리는 것 처음"美캘리포니아주 '한글날' 제정 눈앞…앞장선 …

2019-09-11
미래생명자원 "중국 대형 양돈업체에 수출 추진.. 이달 중 …

미래생명자원 "중국 대형 양돈업체에 수출 추진.. 이달 중 결론""사양 시험 1, 2차 거쳐 7월부터 3차 최종 진행 중"반려동물 건강기능식 사업 호황.. "가파른 성장세"2019.09.11​ 사료첨가제 전문기업인 미래생명자원이 중국 대형 양돈업체에 대규모 수출을 추진 중이다. 1차,…

2019-09-11
4차 산업의 ‘눈’으로 시대를 읽다 인기글

4차 산업의 ‘눈’으로 시대를 읽다 2019.09.05    광동예지아전자과학기술유한그룹 남기학 회장   (흑룡강신문=하얼빈) 대학교수라는 사회 촉망을 받는 유망한 직업을 과감히 버리고 굴지그룹 회장으로 인생역전의 성공 시나리오를 쓴 주인공인 예지아(烨嘉)…

2019-09-05
제18차 세계한상대회 기업전시회 참가 기업 모집 인기글

​ 제18차 세계한상대회 기업전시회 참가 기업 모집 2019-08-30오는 10월 22일(화)부터 24일(목)까지 여수세계박람회장서 열리는 18차 세계한상대회 기업전시회에 참가할 국내 중소기업을 9월 11일까지 모집한다. 기업전시회는 국내 중소기업의 세계시장 진출 모색의 장(場)으로,…

2019-08-30
미하원의원 출마한 영김, 자신의 이민자 삶 소개하며 도전과 …

미하원의원 출마한 영김, 자신의 이민자 삶 소개하며 도전과 용기 강조 청주=이종환 기자2019.08.29 청주 코윈대회에서 기조강연··· ‘한인여성들의 미래 역할’이 주제​​ 영김 전 캘리포니아주 하원의원“웬 자식 자랑, 남편 자랑?”​지난해 미연방 하원의원 선거에서 아슬아슬하게 탈락…

2019-08-29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