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이영현 세계한인무역협회 명예회장 "한국의 손정의·마윈 키우는 데 여생 바칠 것"입력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7-22 10:11 조회 :68회 댓글 :0건

본문

이영현 세계한인무역협회 명예회장 "한국의 손정의·마윈 키우는 데 여생 바칠 것"입력2019.07.20           

“세계 각국에서 땀 흘리는 젊은 한국인들이 소프트뱅크의 손정의, 알리바바의 마윈으로 성장할 수 있다면 더 이상 바랄 게 없습니다.”

 

세계한인무역협회, 750만 재외동포 경제의 중심…"한국의 글로벌 파트너로 우뚝 서겠다"

 

             4dbc50eeac771844d2c9ba7c2b2d5a92_1563757
                                                                      

최근 이 회장은 자신의 무역업 성공 이야기를 담은 《메이드 인 코리아》(성인당)를 출간했다. 그는 “세계 각국에서 활약하는 한국 후배들에게 40년간 쌓은 노하우와 경험을 들려주기 위해 책을 썼다”고 밝혔다. 

 

 

“‘성공의 아버지는 노력이지만, 노력의 아버지는 즐거움이다’란 말을 좋아합니다. 유통업으로 큰 성공을 거뒀는데 즐거움이 오래가지 않더군요. 그래서 찾은 게 강연입니다. 

지금까지 강연을 위해 대한항공만 393번을 탔습니다. 제 강연을 듣고 부를 일구는 한인이 세계 여러 곳에서 나온다면 그것이야말로 저의 즐거움입니다.”

 

이 회장은 젊은 한인들에게 ‘도전 정신’을 강조했다. “한인 1세대는 무식할 정도로 덤비는 정신이 있었죠. 소위 ‘꼰대’라고 볼 수도 있지만 젊은 한인 2세, 3세는 다들 넘어지려 하지 않아요. 3D(dirty·difficult·dangerous) 분야라고 피하면 안 됩니다. 대기업, 공무원 일자리만 보지 말고 시대 변화에 적합한 세계적인 사업 아이템을 내놓기 위해 도전해야 합니다.”

 

장현주 기자 blacksea@hankyung.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로벌한민족 목록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