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한민족 역사의 중심 종족

페이지 정보

백두넷 작성일 :20-01-01 23:41 조회 :218회

본문

한민족의 첫 번째 중심세력

 

원동중이 지은 ‘삼성기전 하편’에 환웅의 배달의나라를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환국 말기에 안파견이 밑으로 삼위와 태백을 내려다보시며 ‘모두 가히 홍익인간 할 곳이로다.’ 하시며 누구를 시킬 것인가 물으시니 모두 대답하기를 ‘서자 환웅이 있어 용맹함과 어진 지혜를 함께 갖추었으며 일찍이 홍익인간의 이념으로써 세상을 바꿀 뜻이 있었사오니 그를 태백산에 보내시어 다스리게 함이 좋겠습니다.’ 하니 마침내 천부인 3가지를 내려주시고, ‘그대는 무리 3천을 이끌고 가 하늘의 뜻을 열고 가르침을 세워 잘 다스려서 만세의 자손들에게 큰 모범이 될지어다.’ 라고 하셨다.”

 

“환웅이 3천의 무리를 이끌고 태백산 꼭대기의 신단수에 내려오시니 이곳을 ‘신시’라 하고 이분을 환웅천왕이라 한다. 풍백, 우사, 운사를 데리고 곡식, 생명, 형벌, 병, 선악 등 무릇 인간의 360여 가지 일을 모두 주관하여 세상을 교화하였으니 널리 인간 세상에 유익함이 있었다.”

 

환웅이 태백산에 내려와 신시에서 ‘배달의나라’를 개천하신 것은 한민족이 처음으로 제도를 갖춘 나라를 세운 것이다. 환웅이 이끌고 온 3천의 무리는 ‘신계지맹(神戒之氓)’으로 천손 사상을 가진 외래 기마민족이다. 오가(五加)의 통치제도와 교화를 통해 토착 농경민족들에게 홍익인간의 정치를 베풀었다.

 

신시에 배달의나라를 개천한 이후 18세를 이어 1565년간 통치한 환웅들의 ‘천손 기마민족’이 한민족의 첫 번째 중심세력이다.

 

 

한민족의 두 번째 중심세력

 

고려 공민왕 때 이암이 편찬한 ‘단군세기’에는 단군의 출현을 다음과 같이 기록했다.

 

“개천 1565년 상월 3일에 이르러 신인 왕검이 오가(五加)의 우두머리로서 800인의 무리를 이끌고 와서 단목의 터에 자리 잡았다. 무리들과 더불어 삼신님께 제사를 올렸는데 지극한 신의 덕과 성인의 어진 마음을 함께 갖추었더라. 마침내 능히 하늘의 뜻을 받들어 그 다스림이 높고 크고 맹렬하였으니, 구환의 백성들이 모두 마음으로 따르며 천제의 화신이라 하고 그를 임금으로 삼아 단군왕검이라 하였다. 신시의 옛 규칙을 도로 찾고 도읍을 아사달로 정하여 나라를 세워 ‘조선’이라 이름했다.”

 

단군은 배달의나라 18세 ‘단웅 환웅’과 농경민족의 공주인 웅녀 사이에서 태어났다. 단군은 어머니 웅녀의 명으로 외조부가 다스리는 농경민족의 소왕국으로 가서 14세부터 ‘비왕’으로 일하다가 외조부의 사망으로 32세에 왕위를 계승했다. 37세 되던 해에 부친 단웅의 사망으로 형들과의 계승전쟁에서 승리한 단군은 배달의나라 19대 환웅으로 추대되었다.

 

그러나 단군은 천손환웅족이 통치하고 많은 농경민족들이 지배받는 배달의나라 환웅이 되기를 거부하고, 천손기마민족과 모든 농경민족이 대등하게 통합되는 새 나라 건국의 뜻을 밝혔다. 그의 건국이념에 공감하는 800명의 족장들이 단군을 따라 백두산에 올라 하늘님께 제사한 후 ‘조선’을 개국하고 단군왕검을 임금으로 세웠다.

 

단군왕검은 국가제도에 관하여 1565년 전, 환웅 큰임금이 세우신 ‘신시의 옛 규칙’과 ‘홍익인간’ 이념을 그대로 계승했다. 단군의 3계명은 경천(敬天), 효(孝), 보본(報本)이다. 단군은 자신과 천손환웅족 뿐만 아니라 모든 농경민족도 모두 하늘님 자손이라고 선언했다. 한민족의 ‘민본사상’의 뿌리가 여기에서 발원했다. ‘보본’은 배달의나라를 개천하신 환웅 큰임금의 은공을 잊지 말고 보답해야 한다는 계명이다. 조선의 뿌리와 정체성의 연원을 명쾌하게 밝힌 것이다.

 

단군왕검은 비왕과 왕으로 24년, 단군으로 즉위해 제위(帝位)에 있기를 93년이었으며 130세까지 사셨다. 치세 말년을 다음과 같이 기록했다. “경자 93년, 천하의 땅을 갈라서 삼한(三韓)으로 나누어 다스렸으니, 삼한은 모두 오가(五加) 64민족을 포함했다.”

 

단군왕검과 함께 조선으로 대통합을 이룬 64민족이 한민족의 두 번째 중심세력이다.

 

 

한민족의 세 번째 중심세력

 

‘동사강목’이나 ‘응제시주’에서는 ‘단군께서 1048년 혹은 1908년을 사셨다’고 기록했다. 이것은 단군왕검의 일생이 아니라, 조선의 치세를 기록한 것이다. 1048년은 1대부터 21대 소태단군까지의 전기조선 1048년간을 말한 것이다. 1908년은 1대부터 43대 물리단군까지의 전기와 후기조선 1908년간을 말한 것이다.

 

44대 구물단군에 이르러 조선의 국호는 ‘대부여’로 바뀐다. 47대 고열가단군으로 대부여가 끝나면 해모수단군이 ‘북부여’를 창건해 계승한다. 1908년간 지속된 조선의 시대가 가고, ‘부여’가 한민족의 역사 전면에 등장한 것이다.

 

단군세기나 북부여기에 '부여족의 출현'에 관한 특별한 설명이 없다. 역사학자 정형진은 2003년 펴낸 저서 ‘고깔모자를 쓴 단군’에서 부여족이 한민족의 역사 속으로 들어오는 경로를 자세히 추적 설명하고 있다.

 

“부여는 춘추시대에 서아시아 터키 중서부 지역에서 중국 발해, 현재의 난하 지역으로 이주해온 프리기아(Phrygia)족을 2글자로 음사 표기한 것이고 1글자로 줄이면 예(濊)족이 된다. 부여(夫餘)라는 명칭이 최초로 보이는 곳은 <사기> 화식열전이다. ‘연나라는 북쪽으로 오환, 부여와 인접해 있다.’ <논어주소>에는 ‘동북 구이 중에 다섯은 부유이다.’라고 했고, <자회보>에는 ‘부유는 동방의 나라 이름이며 곧 부여를 말한다.’고 했다. 즉 부유는 부여족을 말한다.”

 

프리기아인을 추적하는 특징은 ‘고깔모자’이다. 프리기아를 침공한 스키타이인이나 킴메르인 모두 고깔모자를 사용하는 공통점이 있다. 그리고 대부여와 북부여를 계승한 고구려, 백제와 신라, 가야 모두 고깔모자를 사용했고 고분 벽화와 유물을 남기고 있다.

 

기원전 7세기 초중엽에 지금의 흑해 북부에서 스키타이인들이 영역을 확대하면서 발생한 민족이동 과정에서 밀려난 킴메르인들은 카프카스 산맥을 넘어 남쪽으로 이동하여 터키 중부의 프리기아인들을 급습한다. 이때 그곳에서 경제적으로 부강하고 종교적으로도 상당히 발달한 제도를 가지고 있던 프리기아인들이 킴메르인의 침입으로 몰락하게 된다.

 

살아남은 프리기아인들은 동쪽으로 이동하여 알타이와 천산산맥의 사이 길을 넘어 천산 동남쪽에 머물다가 ‘난하’ 발해지역까지 이동해 정착하게 됐다. 정착한 부여족<예족>은 발해 동북지역의 선주민<맥족>들과 결합해 동북아시아의 역사를 주도하는 세력으로 부상했다.

 

구물단군이 국호를 조선에서 대부여로 바꾼 것이 BC425년이므로, 프리기아인들이 기원전 6세기에 발해에 도착해서 대부여가 출현할 때까지를 조선의 백성으로 동화되는 시기로 설명할 수 있다.

 

그 이후 중국대륙이 진, 한나라로 통일제국을 형성하고 동북쪽으로 침공하는 것을 북부여와 고구려가 9백년간 봉쇄하고 좌절시켰다. 이로써 한민족 역사에 부여족이 등장하는 의미와 시대적 역할은 뚜렷하다.

 

그리하여 세 번째 한민족의 중심세력은 부여족이다.

 

 

6천년 동안 형성된 한민족의 문화와 정체성

 

한민족은 단일민족이라고 한다. 혈통이 단일한 것은 아니고 문화와 전통이 단일하다. 6천년 역사에서 여러 종족이 시루떡처럼 켜켜이 쌓여 중심세력을 계승하며 한민족의 문화와 정체성을 형성해 온 것이다.

 

단군왕검께서는 처음에 배달의나라를 개천하신 ‘환웅큰임금’의 공적을 기억하고 은공에 보답하라고 우리에게 가르치신다. 처음을 알게 되었으니 우리들은 6천년 역사의 어느 부분도 버리지 않고 간직하게 되었다. 그래서 우리는 단군의 자손이고 한민족이다.

 

출처 : 재외동포신문

글로벌한민족 목록

투아이시스(주), 머신비전·ICT 융합으로 철도안전분야 세계… 인기글

투아이시스(주), 머신비전·ICT 융합으로 철도안전분야 세계적 기업 '우뚝' ​검측결함검사 자동화시스템·소프트웨어 개발...철도산업 발전 견인박종국 대표," ICT 접목...세계 최고 예방유지보수 시스템 개발" 확신 ​2020.01.15​​최근 대만 철도청에 트램라인 …

2020-01-15
2020년 세계한상대회장에 재중동포 표성룡 료녕신성실업유한공… 인기글

2020년 세계한상대회장에 재중동포 표성룡 료녕신성실업유한공사 회장 ​세계한상대회 19년 역사상 최초의 조선족 기업인 한상대회장동포재단 “조선족동포 기업인들 오랫동안 북한에 투자…남북경협 측면에서 인프라 강화 기대”​2020.01.06​​​19차 세계한상대회장으로 선출된 표성룡 료녕신성…

2020-01-06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중국 … 인기글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중국 임상3상 본격 착수2020.01.06​ 대웅제약의 보툴리눔톡신 제제 '나보타'가 중국 임상에 본격적으로 착수한다.​대웅제약은 나보타가 중국 임상시험에 돌입해 중국 상해 풀만 스카이웨이 호텔에서 임상 연구자 회…

2020-01-06
열람중 한민족 역사의 중심 종족 인기글

한민족의 첫 번째 중심세력 원동중이 지은 ‘삼성기전 하편’에 환웅의 배달의나라를 다음과 같이 기록하고 있다. “환국 말기에 안파견이 밑으로 삼위와 태백을 내려다보시며 ‘모두 가히 홍익인간 할 곳이로다.’ 하시며 누구를 시킬 것인가 물으시니 모두 대답하기를 ‘서자 환웅이 있어 용맹함과 어…

2020-01-01
재일동포 손정의 회장이 2020년에 투자할 기업은? 인기글

자동차 공유업체 '우버' 사무실 공유업체 '위워크' 등 최근 잇따른 투자 실패로 '마이더스의 손'아니라 '마이너스의 손'이라는 별명을 얻은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이 치욕을 감수하고 앉아 있지 않을 것임은 분명하다.…

2020-01-01
한국, 2019년 무역액 1조 달러 돌파 인기글

한국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이 지난 16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2019년 무역액이 이날 오후 4시 41분 1조 달러를 돌파했다. 한국의 무역액은 2011년 이래 4년 연속 1조 달러를 돌파했으며 2015년과 2016년에 감소세를 보이다 2017년부터 올해까지 다시 3년 연속 1조 달…

2019-12-30
유소연 다문화복지연합회장, 세계평화무궁화대상 수상

유소연 다문화복지연합회장, 세계평화무궁화대상 수상2019.12.30​​ 세계평화무궁화대상을 수상하고 유소연 회장(오른쪽)이 시상자인 이만의 전 환경부 장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서울=동북아신문]​다문화복지연합회 유소연 회장이 다문화봉사부문 세계평화무궁화대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지…

2019-12-30
"북미 독립운동 유적지가 142곳이나 되다니 놀랍고 뿌듯" 인기글

미주 한인 방송사 YTV와 노웅래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100주년특별위원회 위원장은 26 국회 의원회관 2층 전시홀에서 북미 한인 독립운동 사진전을 개최했다. 2019.12.26 wakaru@yna.co.kr 강성철 기자…

2019-12-29
손정의 또 투자실패, 위워크 이어 광산업체 파산신청… 소프트… 인기글

재일동포 글로벌 기업가 손정의 또 투자실패, 위워크 이어 광산업체 파산신청… 소프트뱅크 마이너스의 손?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이 캐나다 광산 투자에서 큰 손실을 볼 것으로 보인다. 25일 뉴욕증시에 따르면 소프트뱅크가 소유하고 있는 캐나다의 리튬 광산회사 네마스카리튬은 최근 퀘벡…

2019-12-26
박항서 "축구 인생, 베트남에서 마무리하고 싶다"

박항서 "축구 인생, 베트남에서 마무리하고 싶다" 베트남 축구대표팀 박항서 감독은 동남아시안게임을 끝낸 뒤 선수들을 이끌고 14~22일까지 일정으로 통영 전지훈련에 나섰다.지친 선수들에게 분위기 전환과 재충전의 기회도 주고 내년 1월 태국에서 열리는 2019 AFC U…

2019-12-17
월드옥월드옥타(World-OKTA) 중국회장단이 전자상거래 …

지난 주 중국 광동성 선전시 보안구에 있는 안티아호텔에서 열린 월드옥타 중국회장단 회의가 열렸다.[사진=길림신문] 월드옥월드옥타(World-OKTA) 중국회장단이 전자상거래 플랫폼 구축사업을 더욱 본격적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중국 길림신문에 따르면 지난 주 중국 광동성 선전시 보안…

2019-12-17
故 구자경 LG 2대회장...그룹 매출 1150배 성장시켜 인기글

故 구자경 LG 2대회장...그룹 매출 1150배 성장시켜​45년간 기업 경영에 전념하며 비약적 성장 이끌어'강토소국 기술대국' 신념 아래 화학∙전자 기틀 마련2019.12.14 LG그룹 2대 회장으로 1970년부터 1995년까지 25년간 그룹을 이끌었던 구자경 LG…

2019-12-14
하루 24시간이 부족했던 김우중 인기글

하루 24시간이 부족했던 김우중… 인도 진출에도 ‘선구자’ 입력2019-12-10 05:17 9일 어제 별세한 고 김우중 대우그룹 전 회장은 하루 24시간이 부족할 정도로 세계를 누볐다. 김 전 회장은 자서전 ‘세계는 넓고 할 일은 많다’에 이렇게 적었다. “비위에 맞지 않더라도…

2019-12-10
“선진국 못 물려줘 미안하고 부끄럽다” 김우중 별세 인기글

9일 향년 83세로 별세한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은 샐러리맨에서 재계 2위 그룹 총수로 도약한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하지만 역대 최대 규모의 부도를 내고 해외도피 생활을 하는 등 파란만장한 일대기를 보냈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2014년 10월 2일 오후 모교인 서울 연세대학교…

2019-12-10
김정완 매일유업 회장 인기글

김정완 매일유업 회장 2019.11.26 故 김복용 명예회장 ‘낙농보국’ 신념 잇는다 김정완 회장, 뚝심 경영으로 매출 1조6000억대 기업 성장 반백살 맞은 매일유업...유가공업체에서 新식문화 창조 종합식품기업 도약 …

2019-11-26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2020년 설연휴 배송안내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